- 수년 내로 탑재 가능성…아이폰·아이패드에도 확대 적용

[디지털데일리 백승은 기자] 애플이 PC에 ‘페이스ID’ 기능을 추가할 것으로 보인다.

25일(현지시간) 블룸버그 마크 거먼 기자는 뉴스레터를 통해 애플이 PC에 페이스ID 기능을 적용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애플은 그동안 맥을 비롯해 아이폰SE와 아이패드에어에 페이스ID 대신 ‘터치ID’를 적용했다. 비용 절감이 가장 큰 이유다. 그렇지만 보안 문제를 해결하기 최근 페이스ID 적용을 늘리기로 결정한 것.

페이스ID를 통해 화면 잠금을 해지할 수 있다. 로그인을 비롯한 애플리케이션(앱) 다운로드 및 결제도 가능하다. 맥에 내장된 웹캠을 통해 기능을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다만 웹캠이 내장되지 않은 맥 미니와 맥 프로 등은 별도로 웹캠을 설치해야 한다.

노트북과 데스크톱 뿐만 아니라 아이폰과 아이패드에도 페이스ID가 추가될 것으로 보인다. 거먼은 "모든 제품에 페이스ID를 탑재하는 게 애플의 궁극적인 목표"라며 "다만 올해 추가되지는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 LG전자, “‘씽큐’ 체험해보세요”
  • LG전자, 2022년 에어컨 경쟁 ‘점화’
  • 삼성전자, ‘갤럭시 언팩’ 9일 개최…‘갤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