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근 충청도·경기 남부 등 새벽배송 지역 확대

[디지털데일리 이안나 기자] 오아시스마켓이 새벽배송 사업을 다각도로 확장한다.

오아시스마켓(대표 안준형)은 기존 주6일 새벽배송을 주7일로 확대한다고 21일 밝혔다. 그동안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주 6일만 운영해왔지만 이젠 요일 상관없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주 7일 새벽배송 서비스는 기존 새벽배송 가능 지역 전체에 도입된다. 주문 마감 시간은 다른 요일과 동일하다. 지역에 따라 토요일 오후 11시 혹은 일부 지역의 경우 오후 9시까지 주문을 완료하면 일요일 오전 7시 이전에 주문한 상품을 받아볼 수 있다.

오아시스마켓은 지역별로 차이가 나는 주문 마감 시간도 연내 오후 11시로 일원화한다.

한편 오아시스마켓은 최근 새벽배송 서비스 지역을 경기 남부지역과 충청도 일부 지역으로 넓혔다. 기존 택배로만 진행되던 충청권 배송을 새벽배송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도록 전환한 이후 이 지역 일 주문 건수는 약 3배가 됐다.

세종과 대전에도 연내 새벽배송 서비스를 시작하고 내년 제주를 제외한 전국 주요 도시로 새벽배송 권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안준형 오아시스마켓 대표는 “새벽배송 서비스의 확장과 다각화를 통해 오아시스마켓의 전체적인 새벽배송 시장 점유율이 확대될 것”이라고 전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화질은 올레드TV”… 예술 마케… LG전자, “화질은 올레드TV”… 예술 마케…
  • LG전자, “화질은 올레드TV”… 예술 마케…
  • [르포] '뉴트로+신기술', LG전자가 마련한…
  • 교원, “수면 정보는 기본, 꿀잠 위한 자세도 챙…
  • 삼성전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