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쪽부터 지니언스 이동범 대표, 포티넷코리아 조원균 대표

[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글로벌 보안 기업 포티넷의 한국 지사가 국내 네트워크접근제어(NAC) 시장 1위 기업인 지니언스와 손잡았다.

19일 전략적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양사는 재택근무 및 원격근무 기업 환경에 특화된 보안 솔루션을 개발하고 공동으로 시장을 개척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재택·원격근무가 확산되며 가상사설망(VPN)이 해커들의 주요 공격 루트로 활용되는 가운데 이뤄졌다. 한국원자력연구원, 한국항공우주(KAI), 서울대학교병원 등이 VPN 취약점으로 데이터가 노출되는 사고가 발생한 바 있다.

양사는 국가정보보안 기본 지침과 금융감독원 전자금융 감독규정 시행세칙을 준수하는 원격근무 보안 솔루션의 연동을 완료했다. 포티넷 VPN에 지니언스 NAC 솔루션을 결합, 원격지에 위치한 단말기를 대상으로 실시간 컴플라이언스 준수 여부 검사 및 통제, 시스템 자원 및 상태 모니터링이 가능하다.

가령 ▲단말기의 보안 상태를 점검 후 VPN에 연결 ▲VPN 연결시 일반 인터넷 차단 ▲VPN 추가 인증 ▲보안 정책 위반시 VPN 강제 종료 등 보안 시스템이 강화된 시스템 구축이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양사는 파트너사를 통해 신규 비즈니스 기회 창출에 시너지를 높이고 제2금융권 및 병원, 중견 기업을 타깃으로 웨비나, 고객체험센터 운영 등 공동 마케팅을 진행할 계획이다.

조원균 포티넷코리아 지사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재택과 원격근무 일상화라는 뉴노멀이 노멀이 된 시대가 도래했다”며 “양사의 기존 고객은 물론 잠재 고객들의 다양한 보안 요구사항에 맞춤화된 강력한 보안 환경을 제공하는 양사 통합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동범 지니언스 대표는 “포티넷과 보다 고도화되고 안전한 재택근무 환경의 표준을 고객에게 제시할 수 있게 됐다”며 “고객들이 언제, 어디서나, 안전하고 손쉽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차세대 보안 분야의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 LG화학, ‘제6회 대학생 광고 공모전’ 수상…
  • SK이노베이션, ‘힐링+스페이스’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