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리디안 협업…3.1.2채널 최대 출력 320W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LG전자가 사운드바 제품군을 확대했다.

LG전자(대표 권봉석 배두용)는 사운드바 ‘에클레어(모델명 QP5)’를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출고가는 89만9000원이다. 이달 판매 시작 예정이다.

이 제품은 영국 메리디안오디오와 협업했다. ‘CES2021’ 혁신상을 수상했다. 3.1.2채널이다. 서브우퍼와 업파이어링 스피커로 구성했다. 최대 출력은 320와트(W)다. ▲돌비 애트모스 ▲DTS:X ▲eARC(enhanced Audio Return Channel) 등을 지원한다.

인증기관 SGS 친환경 인증을 받았다. 사운드바 본체 외관 패브릭은 재활용 플라스틱 페트병을 사용한 폴리에스터 저지를 원료로 썼다. 포장은 종이를 재활용한 펄프 몰드를 이용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 LG화학, ‘제6회 대학생 광고 공모전’ 수상…
  • SK이노베이션, ‘힐링+스페이스’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