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G화학 테크 컨퍼런스 개최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LG화학 신학철 대표가 우수 인력 확보를 위해 직접 나섰다.

LG화학(대표 신학철)은 지난 1일 서울 강남구 인터컨티넨탈서울코엑스 호텔에서 ‘LG화학 테크 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이 행사는 LG화학 경영진이 LG화학을 소개하는 자리다. 국내 대학 및 연구소 이공계 석박사 과정 연구개발(R&D) 인재 45명이 참여했다.

신학철 LG화학 대표는 “지구 온난화로 인한 기후 위기는 기업은 물론 인류의 생존까지 위협하고 있다”며 “이러한 위기를 돌파하기 위해서는 혁신적인 기술이 반드시 필요하며 여러분과 같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기술 분야 R&D 인재들이 그 주역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세상에 없던 친환경 기술과 비즈니스 모델을 만드는 기업에게는 블루오션과도 같은 커다란 시장이 열릴 것”이라며 “ESG라는 드넓은 기회의 바다로 나아갈 LG화학과 함께 해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LG화학은 코로나19로 중단했던 해외 채용 행사도 재개할 계획이다. 오는 9월 미국에서 인재 확보 행사를 가질 예정이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 LG화학, ‘제6회 대학생 광고 공모전’ 수상…
  • SK이노베이션, ‘힐링+스페이스’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