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4K 319만원부터 8K 509만원부터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LG전자가 TV 제품군을 확대했다. 퀀텀닷(QD) 필름 및 미니 발광다이오드(LED) 백라이트유닛(BLU) 액정표시장치(LCD)TV 경쟁에 가세했다.

LG전자(대표 권봉석 배두용)는 퀀텀닷나노셀발광다이오드(QNED) 미니LED TV를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북미 일본 유럽 한국 등에 순차 시판한다. 국내는 7종을 선보일 예정이다. 초고화질(UHD) 65인치 75인치 86인치 제품이다. 출고가는 4K 319만원부터 8K 509만원부터다.

QNED 미니LED TV는 퀀텀닷(QD)와 나노셀을 이용해 색재현력을 높였다. BLU를 미니LED를 채용해 명암비를 개선했다. 8K 86인치 제품의 경우 미니LED 약 3만개를 장착했다. 화면분할구동(로컬디밍) 구역은 2500개다.

인증기관 인터텍은 컬러볼륨 및 색일관성 100% 인증을 받았다. SGS친환경 인증도 획득했다.

LG전자 TV상품기획담당 백선필 상무는 “QNED 미니LED는 빛 제어와 색 표현 등에서 LCD TV 진화의 정점에 도달한 제품”이라며 “최상위 라인업인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올레드)TV를 필두로 프리미엄TV 시장에서 리더십을 더욱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 LG화학, ‘제6회 대학생 광고 공모전’ 수상…
  • SK이노베이션, ‘힐링+스페이스’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