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우디에스피, 13조원 로봇 시장 진출…SKT 등 협업

2021.06.28 11:21:02 / 김도현 dobest@ddaily.co.kr

관련기사

- AI 서빙 로봇 ‘서빙고’ 상용화 추진

[디지털데일리 김도현 기자] 디스플레이 검사장비 업체 영우디에스피가 신사업을 본격화한다. 협력사들과 서빙 로봇 상용화에 나설 예정이다.

28일 영우디에스피는 지난 25일 SK텔레콤 우리로봇 코가플렉스 인터불고호텔 등과 인공지능(AI) 서빙 로봇 ‘서빙고’ 관련 업무제휴(MOU)를 위한 협약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서빙 로봇 분야는 13조원 규모로 추산된다.

앞서 영우디에스피는 디스플레이 검사장비 기술력 기반으로 서빙 로봇의 설계·양산·출하 등을 총괄한다. 회사는 작년 11월 우리로봇의 전략적 투자자(SI)로 지분 10%(13만3000주)를 취득했다.

SK텔레콤은 서빙로봇의 실내 원격 관제를 위해 메타트론 그랜드뷰 기술을 제공한다. 메타트론을 통해 쌓인 빅데이터로 서빙 로봇의 건강상태 모니터링 및 사용현황 분석한다. 우리로봇은 서빙 로봇의 사업기획과 제조, 코가플렉스는 AI 실내자율주행기술을 개발했다.

서빙고는 오는 8월부터 인터불고호텔 로비와 식당 등에서 10여대가 시범 운영된다. 호텔 정문에서 고객에게 환영 인사를 하고 로비에서 웰컴 드링크 서빙 및 고객이 주문한 음식과 요청 물품 등을 전달한다.

영우디에스피는 이번 시범운영으로 호텔 분야에서 서비스 로봇의 활용영역이 커질 것으로 기대한다. 회사 관계자는 “서비스 로봇은 호텔의 종업원 부족과 비용 절감 문제를 해결하도록 도와주고 기존 인력들의 노동강도도 줄일 수 있다”면서 “코로나19 사태가 수습된 뒤 관광객이 다시 늘어나면 자동화와 비접촉의 중요도가 커질 것”이라고 말했다.

BOE 등 중국 대형 디스플레이 업체들과 거래하는 영우디에스피는 향후 서비스 로봇의 중국 진출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박금성 영우디에스피 대표는 “15년간 반도체 디스플레이 장비를 개발하면서 축적한 정밀제어기술과 양산기술을 바탕으로 서빙 로봇을 필두로 다양한 서비스 로봇을 양산하는 로봇플랫폼 업체로 거듭나겠다”고 강조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헬리녹스’ 패키지…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헬리녹스’ 패키지…
  •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헬리녹스’ 패키지…
  • LG전자, “드론쇼로 ‘무드업’하세요”
  • [이주의 전자뉴스] 가전업계, ESG 경영 가…
  • LG, 잠실야구장에서 ‘부산엑스포’ 응원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