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태양광 발전소 및 ESS 구축 사업 협업

[디지털데일리 김도현 기자] 신성이엔지와 휴맥스가 신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힘을 모은다. 신재생에너지 분야가 대상이다.

22일 신성이엔지는 휴맥스와 신재생에너지 구축을 통한 탄소배출권을 확보하고 전기차 충전 설비 및 RE100 공동 대응을 위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신성이엔지는 고출력 태양광 모듈을 생산하고 태양광 발전소 보급에 앞장서고 있다. 휴맥스는 게이트웨이에 이어 모빌리티 사업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양사는 태양광 발전소와 에너지저장장치(ESS) 구축 사업 및 전기차 충전기 보급을 공동으로 진행할 방침이다. RE100 대응을 위한 협력 체계도 마련한다.

신성이엔지와 휴맥스는 태양광 발전소 및 ESS 구축에 필요한 컨설팅·설계·인허가·공사·전력거래 등 고객 맞춤형 패키지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를 위해 신성이엔지는 용인사업장 노하우인 태양광 발전과 ESS를 통해 전력의 40%를 운영하는 마이크로그리드 기술을 적용한다. 휴맥스는 전기차 충전기, 연료전지 및 에너지 효율화 등의 사업 경험으로 사업을 개발할 계획이다.

두 회사는 태양광 발전과 연계된 복합 전기차 충전 설비 구축도 동참한다. 전기차 보급이 늘어나는 가운데 태양광을 통한 친환경 저탄소 전기차 충전 설비 및 주차단지를 확보하겠다는 의지다.

신성이엔지 김동섭 사장은 “휴맥스와의 협력은 태양광과 친환경 전기차 충전 설비를 시작으로 RE100과 스마트시티로 확대하고자 한다. 이를 통해 확보한 탄소배출권을 통한 다양한 사업들도 협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PLAY IT] 아이패드9 vs 아이패드미니6… [PLAY IT] 아이패드9 vs 아이패드미니6…
  • [PLAY IT] 아이패드9 vs 아이패드미니6…
  •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 LG화학, ‘제6회 대학생 광고 공모전’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