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방, 온택트파트너스 도입…“허위매물 뿌리 뽑는다”

2021.06.15 14:27:32 / 권하영 kwonhy@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권하영기자] 직방(대표 안성우)은 서비스 10주년을 맞아 부동산 정보 제공 업체에서 부동산 분야 전반의 디지털전환(DX, Digital Transformation)을 선도하는 종합 프롭테크(proptech) 기업으로 도약하겠다고 선언했다.

직방은 15일 오전 서울 성동구의 한 스튜디오에서 ‘직방 10주년 미디어데이’를 개최했다. 발표에 나선 안성우 직방 대표는 국내 부동산 시장의 정보 비대칭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직방이 지난 10년 간 어떤 노력을 펼쳤는지 소개했다.

이어 그는 ‘허위매물’(거짓·과장·중복 매물) 문제가 부동산 이용자들과 중개사들 입장에서 여전히 가장 큰 불편이라고 진단했다.

직방은 이를 해결할 방법으로 이날 새로운 프롭테크 모델 ‘온택트파트너스’를 발표했다. 부동산에 관련된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직방을 디지털 도구로 활용해 이용자들에게 편의를 제공하는 파트너십 모델이다.

앞으로 욕실·에어컨·냉장고 등 집 청소 전문가, 도배·장판·누수 등 집 수리·보수 전문가, 방충·방역 전문가, 공인중개사 등이 직방과 파트너십을 맺고 온택트파트너스로 활동한다.

특히 아파트를 구매할 때도 직방 온택트파트너스를 통하면, 앱 화면에서부터 매물의 동·호수를 포함한 투명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기존 온라인에서 아파트 매물을 보면 동·호수를 확인할 수 없었고, 고층·저층 정도만 모호하게 확인해야 하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함이다.

앞으로 직방 앱에서는 아파트를 3D로 둘러보면서 정확히 몇 동 몇 호가 매물인지 확인할 수 있다. 해당 매물을 클릭해 내부를 VR로 둘러보고, 시간대별 일조량을 확인할 수도 있다.

이용자들 입장에서는 언제 어디서나 ‘온택트 임장’을 할 수 있는 셈이다. 직방은 이용자들이 실제 아파트에 방문한 수준, 나아가 그 이상의 수준으로 비대면 상담을 받을 수 있도록 이용자와 중개사 간의 연결을 고도화할 계획이다. 공인중개사 자격증이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직방과 파트너십을 맺을 수 있다.

직방 온택트파트너스는 주거 편의 서비스도 제공한다. 직방 앱 하단의 ‘우리집’ 탭을 누르면, 아파트 입주민 편의 서비스와 월세 납부 서비스 등을 이용할 수 있다. 또 조만간 직방 앱 하단에는 ‘홈시어지’ 탭도 추가된다. 홈시어지 탭을 통해 직방은 전문 청소, 집 수리·보수, 방충·방역 서비스 등 집을 둘러싼 모든 편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툴로 진화한다. 청소·수리 등 각 분야 전문가들이 직방 온택트파트너스로 활동하면서 이용자들을 만나게 된다.

이날 직방은 자체적으로 개발해 도입한 국내 최초의 메타버스 기반 근무 협업 툴 ‘메타폴리스’(Metapolis)의 프로토타입도 선보였다. 직방은 올해 2월 오프라인 오피스를 전격 폐지하면서 코로나19 사태가 종식해도 원격근무를 하겠다고 선언한 바 있다.

현재 직방 직원들은 가상 공간으로 출근해 원활히 협업하고 있다. 안 대표는 “인류는 앞으로 통신을 통한 통근(commuting on the network) 시대에 살게 될 것”이라며 “메타폴리스는 우선은 메타버스 업무 공간이지만, 궁극적으로는 글로벌 디지털 시티가 될 수 있다고 본다”고 말했다.

<권하영 기자>kwonhy@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이주의 전자뉴스] 쌀쌀해진 날씨…계절가… [이주의 전자뉴스] 쌀쌀해진 날씨…계절가…
  • [이주의 전자뉴스] 쌀쌀해진 날씨…계절가…
  • 삼성전자, “인덕션 구입 10월에 하세요”
  • [IT발자국] ‘언제 어디서나 듣는 즐거움을…
  • LG전자, “새 옷 입은 ‘틔운미니’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