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창립일 7월 5일에 물러난다…후임은 AWS 수장

2021.05.27 17:54:11 / 백지영 jyp@ddaily.co.kr

관련기사
AWS 1분기 매출 32% 증가…아마존 전체 영업이익 절반
주객이 뒤바뀐 역사…이젠 '클라우드'가 아마존의 미래다
“굿바이 베조스”…아마존, 3분기부터 앤디 재시 AWS 수장이 맡는다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창립자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 아마존의 창업자인 제프 베이조스 최고경영자(CEO)가 오는 7월 5일 CEO 직에서 물러난다.

베이조스는 26일(현지시간) 온라인으로 열린 아마존 연례 주주총회에서 아마존 법인 설립일에 물러나고, 후임자인 앤디 재시 현 아마존웹서비스(AWS) 대표가 CEO직을 수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르면 베이조스는 “7월 5일이 내게 향수를 불러일으키기 때문에 그 날짜를 선택했다”며 “이날은 1994년 아마존이 법인으로 설립된 날로 정확히 27년 전”이라고 말했다.

앞서 지난 2월 베이조스는 3분기 중 CEO 자리에서 물러날 것이라고 발표했지만, 구체적 날짜를 밝히진 않았었다. 다만 베이조스가 CEO에서 물러나도 아마존 경영에서 완전히 손을 떼지는 않는다. 베이조스는 아마존 임원으로 남아 신제품과 새로 사업에 집중할 예정이다.

앤디 재시 AWS CEO

대표적으로 청정에너지로의 전환을 위한 신기술에 투자하는 베이조스 어스 펀드, 민간우주개발업체인 블루오리진, 일간지 워싱턴포스트, 노숙자·저소득층 교육을 지원하는 아마존 데이원 펀드 등의 사업들에 더 많은 시간을 쏟을 예정인 것으로 전해진다.

한편 이번에 후계자로 지명된 앤디 재시 AWS CEO는 1997년 아마존에 합류하며 현재 아마존의 캐시카우가 된 클라우드 컴퓨팅 사업을 이끈 인물이다. AWS은 매년 30% 이상 성장하는 핵심 사업으로 매출은 아마존 전체 매출의 약 12%, 영업이익은 절반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한편 이날 아마존은 비디오 스트리밍 서비스 강화를 위해 할리우드 영화 제작사 MGM을 84억5000만달러(한화로 약 9조5000억원)에 인수한다고 발표했다. MGM은 1924년에 설립된 미국의 대표 영화 제작사로 ‘007 시리즈’와 ‘록키’ 등 블록버스터 영화 판권을 소유한 회사다.

<백지영 기자>jyp@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 LG화학, ‘제6회 대학생 광고 공모전’ 수상…
  • SK이노베이션, ‘힐링+스페이스’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