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0mm 장비 투자, 2021년 40억달러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200밀리미터(mm, 8인치) 웨이퍼 생산 반도체가 2024년까지 대폭 성장할 전망이다. 8인치 생산능력(캐파)는 반도체 수탁생산(파운드리) 업체가 주도할 것으로 여겨진다.

26일 반도체장비재료산업협회(SEMI)는 ‘200mm 팹(공장) 전망 보고서’를 통해 2024년 200mm 팹 생산량이 월 약 660만장에 달할 것으로 예상했다.

월 660만장은 2020년 대비 약 95만장 늘어난 수치다. 17% 증가했다. 200mm 팹 장비 투자액은 2020년 30억달러를 돌파했다. 올해는 40억달러를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SEMI 아짓 마노차 CEO는 “2020년부터 2024년까지 5세대(5G) 이동통신, 사물인터넷(IoT) 장치에 대한 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신규 200mm 팹이 22개가 추가될 것으로 보인다”라고 분석했다.

한편 올해 200mm 캐파는 파운드리가 50% 이상이다. 품목은 아날로그 반도체가 17%로 최대다. 지역별로는 중국이 전체 200mm 팹 캐파 18%를 차지할 것으로 예측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디스플레이, “새로운 OLED 디자인 찾아… LG디스플레이, “새로운 OLED 디자인 찾아…
  • LG디스플레이, “새로운 OLED 디자인 찾아…
  • SK매직,
  • 삼성전자·LG전자, 한국전자전 알록달록 전…
  • 삼성전자, 中企 판로 개척 지원 ‘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