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블록체인월렛 화면 캡처.


[디지털데일리 박현영기자] 삼성 블록체인월렛이 디파이(De-fi, 탈중앙화 금융) 서비스를 품는다.

6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 블록체인월렛은 최근 디파이 서비스 ‘아베 프로토콜(Aave Protocol)’을 지원하기 시작했다.

삼성 블록체인월렛은 삼성 휴대폰에 탑재된 가상자산 지갑으로, 블록체인 기반 디앱(DApp, 탈중앙화 애플리케이션)과 연동해 사용할 수 있다. 이번 아베 프로토콜 지원으로 월렛 내 ‘지갑’ 탭에서 아베(Aave) 토큰을 보관할 수 있게 됐으며, ‘디앱’ 탭에서는 아베프로토콜 서비스에 접속할 수 있게 됐다.

그동안 삼성 블록체인월렛은 게임, SNS, 결제 서비스 등 다양한 디앱 서비스들을 지원해왔으나 디파이 서비스를 지원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아베 프로토콜은 디파이의 가장 기초적인 방식인 랜딩(대출) 서비스다. 가상자산을 빌려주는 사용자는 이자를 지급받고, 대출자는 가상자산을 담보로 대출을 받을 수 있다.

현재 디파이 순위 사이트 디파이펄스(Defipulse)에 따르면 아베는 예치자금 규모 기준 세계 2위에 위치해있다. 1위는 비슷한 방식의 랜딩(대출) 서비스인 메이커다.

<박현영기자> hyun@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 LG화학, ‘제6회 대학생 광고 공모전’ 수상…
  • SK이노베이션, ‘힐링+스페이스’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