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성모병원, 손해보험협회 도움받아 저소득층 코로나19 환자 돕는다

2021.05.04 13:45:57 / 강민혜 journalist0911@gmail.com

4일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6층 회의실에서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환자들에 대한 의료비 지원 협약식을 마치고 김용식 병원장과 정지원 회장이 기념사진을 찍었다. (사진=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제공))


[디지털데일리 강민혜 기자]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이 손해보험협회와 MOU(이하 업무협약)를 맺고 저소득층 환자를 돕는다.

4일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병원장 김용식)이 손해보험협회(대표 정지원)와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코로나19로 팬데믹 현상으로 경제적 피해를 입은 저소득층 환자를 위한 의료비를 지원한다.

협약으로 ▲의료사각자대 환자에 대한 의료비 지원 ▲원활한 치료 도움이 가능해진다.

금년 말까지 범금융권에서 1억원을 조성해 충당한다. 지원 대상은 병원 자선환자심의위원화에서 선발한다. 대상군은 서울성모병원 치료 환자 중 어려움을 겪는 이들이다.

정지원 손해보험협회 회장은 “이번 지원사업으로 코로나19로 인하여 경제적 고통을 받는 저소득층 환자분들이 삶의 활력이 되찾길 바란다”며 “손해보험업계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을 위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김용식 병원장은 “소중한 기금을 보다 투명하고 공정하게 관리하여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환자들에게 질병을 극복하는 희망을 주는 병원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민혜 기자> minera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
  • 삼성전자, “호캉스, ‘더 프리미어’와 함께…
  • 원형 얼음을 집에서…LG전자, ‘크래프트 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