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파고 담은 네이버 ‘클로바 램프’, 영어책 실시간 번역해준다

2021.04.16 17:11:41 / 권하영 kwonhy@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권하영기자] 네이버는 인공지능(AI) 스마트조명 ‘클로바 램프’에 파파고 번역 엔진을 탑재, 영어책을 실시간으로 번역해 주는 기능을 새롭게 업데이트했다고 16일 밝혔다.

램프 아래 영어책을 두고 “헤이 클로바 (이 페이지) 번역해줘” 또는 “한글로 읽어줘”라고 명령하면, 내용을 인식하고 한글로 번역해 합성음으로 읽어준다. 조만간 문장을 영어와 한글로 번갈아가며 읽어주는 ‘파파고리딩’ 기능도 선보일 예정이다.

특별 프로모션도 실시한다. 16일부터 30일까지 클로바 공식 스마트스토어에서 정상가(23만9000원)보다 7만원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제휴카드로 결제 시 네이버페이 포인트 3만원을 추가 지급한다. 클로바 램프에 부착할 수 있는 브라운 스페셜 피규어도 함께 증정된다.

클로바 측은 “어린이뿐만 아니라 성인 사용자들에게도 유용한 제품으로 자리 잡을 것”이라며 “문맥 파악이 중요한 문학 작품을 번역하는 것은 매우 기술적인 난이도가 높은 과제이며, 파파고와 함께 지속적으로 고품질의 번역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권하영 기자>kwonhy@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English News더보기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뉴진스 에디션·삼성D OLED 탑재…'LG 그…
  • 다누리, 달 속살까지 찍었다…NASA 쉐도우캠…
  • 세계가 인정한 LG전자 '97인치 선 없는' OL…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