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개인정보보호위원회(이하 개인정보위)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강원도, 강원테크노파크, 국민건강보험공단, 의료보험심사평가원, 더존비즈온과 ‘가명정보 활용 지원센터’ 구축 및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국내서 처음 문을 여는 가명정보 활용 지원센터(이하 지원센터)는 오는 6월 중 강원도 원주시에 설치된다. 지원센터는 가명처리를 위해 필요한 시설과 솔루션을 갖추고 교육·컨설팅을 제공한다.

지원센터는 지역 내에 운영되고 있는 가명정보 결합기관, 보건·의료·중소기업 분야 데이터 활용 인프라와 연계해 데이터 활용 생태계를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박상희 개인정보위 사무처장은 “강원도는 빅데이터 플랫폼, 결합전문기관, 다수 기업의 데이터센터가 집중돼 있는 지역이다. 우수한 보건·의료·중소기업 분야 데이터 활용 인프라가 확보돼 있는 만큼 이 지역이 디지털 뉴딜 산업을 이끌어갈 선도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협조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호 강원도 부지사는 “강원도는 지방소멸 시대에 대응해 미래 산업을 위해 다양한 산업을 추진 중이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안전한 개인정보의 보호와 적극적인 가명정보 활용으로 디지털 경제를 선도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이원태 KISA 원장은 “강원 테크노파크와 긴밀히 협력해 신속하게 지원센터를 구축하고 지역의 가명정보 활용 확산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효율적인 운영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라고 피력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TV 1분기 매출액, 삼성전자 1위 LG전자 2위…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