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현식 LGU+ 대표, 자사주 2만5000주 매입 ‘책임경영’

2021.04.14 19:18:22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황현식 LG유플러스 대표가 자사주 매입을 통해 책임 경영에 나선다.
LG유플러스는 황현식 대표가 지난 12일 주당 1만2600원에 2만5000주를 매입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자사주 매입 규모는 총 3억1500만원이다. 지난 2009년부터 자사주 2만800주를 매입한 황 대표는 이번 결정을 통해 총 4만5800주를 확보하게 됐다.

지난달 주주총회를 통해 공식 취임한 황현식 대표가 기업가치 개선과 회사 성장에 대한 의지를 자사주 매입을 통해 시장에 전달했다는 평가다.

한편, 이날 LG유플러스 주가는 전일과 동일한 1만3100원에 마감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의료기기 확대…통증완화 ‘메디페… LG전자, 의료기기 확대…통증완화 ‘메디페…
  • LG전자, 의료기기 확대…통증완화 ‘메디페…
  • SK이노, 생명나눔 온택트 헌혈 캠페인 개최
  • 신라호텔로 간 ‘비스포크 큐브에어’…왜?
  •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