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박현영기자] 블록체인 기반 게임과 가상자산 결제가 만나 시너지를 낼 전망이다.

30일 위메이드의 블록체인 자회사 위메이드트리는 가상자산 결제 기업 다날핀테크와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위메이드트리는 자체 개발한 블록체인 플랫폼 위믹스(WEMIX)를 기반으로 블록체인 게임 ‘버드토네이도 for WEMIX’와 ‘재신전기 for WEMIX’를 서비스하고 있다. 게임에서 쓰이는 토큰을 거래하기 위한 DEX(탈중앙화 거래소)도 출시했으며, 최근에는 흥행 IP(지적재산권) 기반 게임 라인업을 추가해 총 7종의 신규 블록체인 게임을 준비 중이다. 또 게임 아이템을 포함해 디지털 예술품 등 NFT(Non-Fungible Token, 대체 불가능한 토큰) 거래를 지원하는 NFT 마켓 출시도 앞두고 있다.

다날핀테크는 국내 7만개 이상의 온·오프라인 제휴점에서 가상자산인 페이코인(PCI)으로 결제할 수 있는 인프라를 갖추고 있다. 최근에는 유니온페이와의 제휴를 통해 전 세계 유니온페이 가맹점에서 결제할 수 있는 '다날-유니온페이 모바일 선불카드'를 출시한 바 있다. 또 다음달부터는 페이코인 애플리케이션에서 비트코인(BTC) 등 다양한 가상자산을 페이코인(PCI)으로 전환해 사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양사는 이용자들이 위믹스 토큰과 페이코인을 맞교환할 수 있게 하는 방식을 논의 중이다. 페이코인 결제 가맹점에서 위믹스 토큰으로도 결제할 수 있도록 한다는 취지다. 또 페이코인 보유자들은 위믹스 NFT 마켓에서 디지털 예술품이나 게임 아이템을 구매할 수 있게 된다. 위믹스 기반 게임에서 페이코인으로 결제하는 것도 가능해질 전망이다.

김석환 위메이드트리 대표는 “국내 블록체인 결제 분야의 리더인 다날 핀테크와의 협력을 통해 위믹스 생태계가 한걸음 더 전진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며 “위믹스 토큰의 범용성을 확대하고 다양한 사용처를 확보해나갈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황용택 다날핀테크 대표는 “최근 미술품, 수집품, 게임 아이템 등을 토큰화한 NFT들이 전세계적으로 많은 인기와 관심을 모으고 있다”며 “이번 협업은 페이코인이 블록체인 게임 및 미술 분야에 결제 사업을 확장하는 데 있어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현영기자> hyun@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TV 1분기 매출액, 삼성전자 1위 LG전자 2위…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