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월 애플에 밀렸지만 2월 반등···1% 포인트 차이

[디지털데일리 이안나 기자] 삼성전자가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S21' 조기 출시 효과로 지난달 전 세계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 1위 탈환에 성공했다. 다만 아이폰12 인기를 이어가고 있는 애플이 바짝 추격 중이다.

28일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올해 2월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에서 삼성전자 는 2400만대를 판매해 23.1%의 점유율로 1위를 기록했다.

2위인 애플은 2300만대를 판매해 22.2%를 차지했다. 이어 샤오미(11.5%), 비보(10.6%), 오포(8.5%) 순으로 이름을 올렸다.

지난 1월엔 애플 점유율 25.4%로 삼성전자(15.6%)를 제치고 1위를 기록했다. 애플이 작년 10월 출시한 아이폰12 시리즈 인기가 이어졌기 때문이다.

삼성전자는 한 달 만에 선두 자리를 탈환했다. 삼성전자 2월 스마트폰 판매량은 전년 동월 대비 약 26% 높은 수준이다. 코로나19 발발 이전인 2019년 2월보다도 약 12%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전자가 갤럭시S21을 예년보다 이른 1월에 출시한 전략이 주효했던 것으로 보인다. 통상 삼성전자는 2월 중순에 갤럭시S 시리즈를 공개하고 3월 초 정식 출시해왔지만 올해 그 시기를 한 달가량 앞당겼다.

다만 스마트폰 판매량 증가 폭은 삼성전자보다 애플이 더 컸다. SA에 따르면 애플 2월 판매량은 전년 동월 대비 74% 증가했다. 2019년 2월보다도 35% 늘어났다.

최근 수년간 양사 2월 점유율 차는 5%포인트(p) 이상으로 삼성전자가 더 높았다. 애플 아이폰12 인기가 이어지면서 올해 2월 양사 점유율 차이는 1%p로 줄었다.

한편 2월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은 작년 2월 대비 25% 늘었다. 2019년 2월 수준보다도 소폭 상회하며 코로나19 이전 수준으로 회복했다.

<이안나 기자>anna@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PLAY IT] 아이패드9 vs 아이패드미니6… [PLAY IT] 아이패드9 vs 아이패드미니6…
  • [PLAY IT] 아이패드9 vs 아이패드미니6…
  •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 LG화학, ‘제6회 대학생 광고 공모전’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