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개인정보보호위원회(이하 개인정보위)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기업과 공공기관 등 안전한 가명정보 활용을 지원하기 위해 맞춤형 가명정보 활용 컨설팅을 시작한다고 17일 밝혔다.

지난해 개인정보보호 실태조사 결과 기업과 공공기관은 안전한 가명정보 활용을 위해 가장 필요한 지원상에 대해 기술지원, 인력교육, 시설·장비 지원 순으로 응답됐다. 이에 이번 컨설팅의 대상은 기업과 공공기관이 필요로 하는 부분을 중점적으로 지원하는 데 초점을 두고 있다.

개인정보위와 KISA의 컨설팅은 가명처리 전 과정을 지원하는 종합컨설팅과 기술, 제도·법, 적정성 검토 등 분야별로 지원하는 부분 컨설팅으로 구분해 운영된다.

KISA는 가명정보 활용 컨설팅 운영 효과를 높이기 위해 관련 지원제도를 연계해 운영한다. 교육, 기술지원 등에 대한 지원 수요를 고려해 컨설팅 대상기관이 요청할 경우 기초 실무교육, 가명정보 실습 기회 등을 함께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또 개별적으로 검토 인력 확보가 어려워 애로가 있는 기관에는 하반기부터 가명정보 전문가 풀을 지원한한다. 가명처리 후 활용을 위해서는 가명처리가 적절하게 처리됐는지, 재식별 가능성은 없는지 확인하는 적정성 검토가 필요한데, 이를 직접 지원하겠다는 계획이다.

양 기관은 향후 기업과 공공기관 등이 참고할 수 있도록 가명처리 단계발 준비사항, 가명정보 활용 결과 등을 반영한 사례집을 연말까지 발간해 배포하겠다고 전했다.

이정렬 개인정보위 개인정보정책국장은 “개인정보가 포함된 데이터를 활용할 경우 법과 제도의 틀 안에서 안전한 가명처리가 중요하다”며 “이번 컨설팅이 가명정보 활용에 어려움을 느끼고 있는 기업과 공공기관에 도움이 되고 새로운 동력을 만드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TV 1분기 매출액, 삼성전자 1위 LG전자 2위…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