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유망 ICT 기업의 해외 합작법인 설립 지원

2021.03.10 14:56:23 / 권하영 kwonhy@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권하영기자] 정부가 유망 정보통신기술(ICT) 기업의 해외 합작법인 설립을 지원한다.

10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는 ‘2021년 DNA 융합 제품· 서비스 해외진출 지원’ 사업을 오는 11일부터 공고한다고 밝혔다. 접수 기간은 다음달 12일까지다.

이 사업은 보호무역주의 강화 기조와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한 수출 위기를 타개하기 위해 국내와 해외 기업간 기술매칭 기반 합작법인 설립 18개 설립을 목표로 이들의 해외 시장 안착과 성장까지 지원하는 올해 신규 추진 사업이다.

사업수행기관인 ‘본투글로벌센터’는 글로벌 사업화 육성 전문기관으로 작년부터 이미 세계 전역의 스타트업 육성기관과의 온라인 교류 행사를 통해 글로벌 합작법인 설립 후보기업 발굴 등을 진행 중에 있다.

선정된 기업에는 기업별 글로벌 합작법인 설립 추진단계에 따른 지원 프로그램을 선택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먼저, 합작법인 발굴·연결 단계에서는 해외 유관기관과 연계해 사업화가 가능한 국내외 기업을 발굴하고, 온라인 교류회 등 합작법인 설립을 위한 상호 연결을 지원한다.

합작법인 설립·운영 단계에서는 합작법인 설립에 필요한 법률·특허·회계·마케팅·홍보(PR) 등 경영 컨설팅을 제공하며, 해외 주요거점에 위치한 100여개 현지 전문기관의 맞춤형 컨설팅도 지원받을 수 있다.

이후 안착·성장 단계에서는 해외 투자유치를 위한 비대면 기업홍보(IR), 해외 글로벌 기업·기업 주도형 벤처캐피탈(CVC) 등 혁신기술 수요처와의 연결, 국제기구 사업 참여 지원 등의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다.

<권하영 기자>kwonhy@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전자동 세탁기 ‘그랑데 통버블’ 선… 삼성전자, 전자동 세탁기 ‘그랑데 통버블’ 선…
  • 삼성전자, 전자동 세탁기 ‘그랑데 통버블’ 선…
  • 인텔, 파운드리 생태계 구축 ‘잰걸음’…ED…
  •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LG이노텍, 차량 실내용 레이더 모듈 개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