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SKT 신규 공인전자문서중계자 인증

2021.03.10 14:10:00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는 SK텔레콤을 신규 공인전자문서중계자(이하 중계자)로 인증했다고 10일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신기술을 갖춘 혁신 중소기업도 중계자가 될 수 있도록 법적효력 인정에 필요한 요건을 완화하는 인증제 전환 등에 대한 전자문서법 개정을 지난해 통과시켰다. 중계자 제도 변경 이후 첫 인증 사례다. 이에 따라 중계자는 SK텔레콤을 비롯해 ▲더존비즈온 ▲포스토피아 ▲아이앤텍 ▲카카오페이 ▲KT ▲네이버 ▲엔에이치엔페이코로, 총 8곳이다.

현재 중계자를 활용한 대표 서비스로는 모바일 전자고지가 있으며, 향후 전자지갑 등 다양한 분야로 확산될 것으로 기대된다.

과기정통부는 “현재 중계자에 대한 인증제 전환, 모바일 전자고지 서비스 확산, 전자지갑 등 신규 서비스·시장 창출 기대 등으로 인해 신규 중계자 인증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며 “기업 맞춤형 컨설팅 등을 통해 중계자 인증을 지원해 다양한 전자문서 유통 채널 확보 및 신기술 기반 이용자 친화적인 전자문서 유통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