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어스, 시스코 SD-WAN과 SASE 결합한 차세대 IT 인프라 시장확대 본격화

2021.01.26 09:39:43 / 이상일 2401@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IT 매니지드 서비스 전문기업 굿어스(대표 유규상)가 차세대 IT 인프라의 핵심 기술인 SD-WAN에 사용자 환경에서의 보안을 강화한 ‘SASE(Secure Access Service Edge)’를 결합한 서비스를 내놓고 본격적으로 시장 확대에 나선다. 

코로나19 장기화로 기업들의 인프라 개선이 급물살을 타며 본격적인 디지털 전환기에 들어섰다. 또한 기업의 업무환경이 데이터센터에서 클라우드 기반으로 빠르게 변화하며 SD-WAN의 중요성도 날로 확대되고 있는 추세다. 특히 시스코SD-WAN은 시스코가 제공하던 기존의 라우터, 스위치와 유사한 운영 환경을 제공하기 때문에 기존의 운영자도 손쉽게 운영이 가능하다 

하지만 클라우드 기반의 환경에서는 보안의 사각지대가 발생한다. SASE는 SD-WAN에서 손쉽게 사용 가능한 보안전략으로 하나의 플랫폼에서 다양한 종류의 엔드포인트에 대한 침해탐지(EDR)와 대응이 가능하기 때문에 보안에 대한 고객의 우려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으로 강력히 떠오르고 있다. 보안서비스의 수준도 높고 관리도 간편한데다 비용도 효율적이기 때문이다. 

소프트웨어정의(SDx)로 기술전환이 가속화 할 것을 예측한 굿어스는 2018년부터 시스코와 손잡고 SD-WAN에 과감한 투자를 단행, 다수의 국내 레퍼런스를 확보 해 왔다. 지난해에는 자동화된 보안운영 기능인 매니지드 탐지 대응(MDR) 서비스를 런칭했으며 최근 이를 보완하고 업그레이드 한 SD-WAN과 SASE의 결합서비스를 통해 시장 주도권의 고삐를 더욱 조이고 있다. 

또한 전문 파트너인 굿어스의 회선 매니지먼트도 제공하며 추후에는 트래픽 분석 데이터를 한눈에 확인 할 수 있는 매니지먼트 대시보드도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유규상 굿어스 대표는 “SD-WAN 부문 시스코 국내 1위, 아태지역 프리미어 파트너십 확보로 향후 국내 SD-WAN 시장을 선도할 기반은 마련되었다”며 “굿어스는 고객의 디지털 전환 여정을 함께하는 좋은 파트너가 되겠다“고 덧붙였다.  

<이상일 기자>2401@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