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김도현 기자] 반도체·디스플레이 장비업체 에스티아이가 사업 다각화에 나선다.

15일 에스티아이는 충남테크노파크에 포토트랙시스템 장비를 공급한다고 밝혔다. 계약금액은 33억원이다. 해당 장비의 첫 수주다.

포트트랙시스템은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박막트랜지스터(TFT) 공정 내 세정, 코팅, 노광, 현상 공정에서 사용된다. 에스티아이는 이번 수주에서 세정, 노광, 현상 공정 장비를 맡아서 진행한다.

에스티아이 관계자는 “이번 계약은 기존 중앙약품 공급시스템(C.C.S.S)와 세정/식각/현상 시스템 위주 매출 구조에서 벗어난 데서 의미가 있다”며 “향후 관련 레퍼런스를 기반으로 본격적인 시장 진출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 LG화학, ‘제6회 대학생 광고 공모전’ 수상…
  • SK이노베이션, ‘힐링+스페이스’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