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인증서 누적 발급 2300만건 돌파…은행 등 주요 금융권 채택확대

2020.12.07 10:41:25 / 이상일 2401@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는 ‘토스인증서’ 누적 발급이 2,300만 건을 돌파했다고 7일 밝혔다. 

‘토스인증서’는 토스 이용은 물론, 금융기관의 상품 가입 시 토스앱을 통해 지문 등 생체인증이나 PIN번호로 간편하게 인증을 마칠 수 있는 서비스다. 

지난 9월 말 토스인증 누적발급은 1700만 건이었으나, 최근 2개월 만에 6백만 건이 늘어나 12월 초 2300만 건을 돌파했다. 국내 경제활동 가능 인구 4450만(15~64세, ‘19년말 기준) 대비 51%에 달하는 수치다. 

‘토스인증서’는 2018년 말 수협은행에 인증서 발급을 시작으로, 최근 1금융권인 SC제일은행을 비롯, 삼성화재, 하나손해보험, KB생명 등 대형 금융회사와 잇달아 계약을 맺고 해당 회사의 상품 가입 시 간편인증, 전자서명 등에 토스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토스인증서는 간편함 외에도, 간편 인증시 공인인증서와 동일하게 개인정보에 대한 가상식별방식(Virtual ID)을 사용하여 보안성은 최고 수준으로 높이고 위변조 가능성을 제거한 것이 특징이다. 

토스는 이달 10일 관련법 개정으로 공인인증서와 사설인증서의 구분이 없어지더라도, 정부 및 금융기관 등 최고 수준의 보안이 요구되는 기관에서는 기존 공인인증서와 같은 수준의 인증서를 채택할 것으로 보고, 향후 동일 스펙의 인증 기술을 통해 관련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토스 이승건 대표는 “간편하면서도 안전한 토스인증을 통해, 토스는 물론 인증서 채택 기관 고객에게도 새로운 고객 경험과 사업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히고, “전자서명법 개정으로 신설되는 전자서명인증사업자 지위를 획득해, 공공기관과 금융권으로 토스인증 공급을 계속 확대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이상일 기자>2401@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 LG화학, ‘제6회 대학생 광고 공모전’ 수상…
  • SK이노베이션, ‘힐링+스페이스’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