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0일까지 11번가에서…출고가 16GB 19만9000원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팅크웨어가 블랙박스 신제품을 출시한다.

팅크웨어(대표 이흥복)는 블랙박스 ‘아이나비 V샷플러스’ 예약판매를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출고가는 ▲16기가바이트(GB) 19만9000원 ▲32GB 21만9000원이다. 예판은 11번가에서 진행한다. 10일까지다. 최대 34% 할인 등을 제공한다. 정식 출시는 12일이다.

신제품은 고화질 2채널 블랙박스다. 저조도 환경에서 녹화를 할 수 있는 ‘나이트 비전’을 적용했다. 실시간 통신 ‘아이나비 커넥티드 스탠다드’ 서비스를 추가할 수 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SK이노, 생명나눔 온택트 헌혈 캠페인 개최 SK이노, 생명나눔 온택트 헌혈 캠페인 개최
  • SK이노, 생명나눔 온택트 헌혈 캠페인 개최
  • 신라호텔로 간 ‘비스포크 큐브에어’…왜?
  •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
  • LG전자, 스탠바이미 해외 공략 ‘시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