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공지능 로봇 기반 투자상품 불완전판매 점검 고도화

[디지털데일리 박기록기자] NH농협은행(은행장 손병환)은 인공지능(AI) 기술 기반의 RPA(로봇프로세스자동화) 시스템을 통해 ‘투자상품 불완전판매 점검 고도화 프로젝트’를 완료했다고 5일 밝혔다.

RPA(Robotics Process Automation)는 사람이 하는 반복적이고 표준화가 가능하며, 규칙에 기반한 일을 로봇아 대신하도록 하는 장치를 통칭한다. 

농협은행에 따르면, 내부 WM사업부와 디지털전략부의 협업으로 이루어진 이번  ‘투자상품 불완전판매 점검 고도화 프로젝트’는 기존 인력에 의존한 점검업무를 자동화 로봇으로 대체해 금융 불완전판매 탐지 정확도와 효율성을 높였다.

농협은행측은 인공지능 기반 자동화 로봇은 매일 전국 영업점에서 발생하는 수천건의 투자상품 거래신청서 점검을 통해 ▲서류 불비항목 추출 ▲미흡사항 영업점 전달 및 보완 등 불완전판매 사후관리에 활용돈다고 밝혔다. 또 점검 결과는 직원 교육 자료로 활용해 불완전판매 제로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농협은행 손병환 행장은“이번 자동화 시스템 도입으로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투자상품 판매사의 불완전판매에 대한 고객들의 신뢰를 회복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기록 기자>rock@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누리호’ 발사 성공 기념우표, 16일 발행 ‘누리호’ 발사 성공 기념우표, 16일 발행
  • ‘누리호’ 발사 성공 기념우표, 16일 발행
  • 삼성전자 한종희 부회장·노태문 사장, 베트남…
  • 삼성전자, '더 프레임' 속 특별한 디자이너 작품…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