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루프-이니텍 협약식에서 강석모 이니텍 대표(좌), 이정훈 아이콘루프 CPO(우)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사진=아이콘루프


[디지털데일리 박현영기자] 블록체인 기업 아이콘루프가 금융 보안 전문기업 이니텍과 탈중앙화신원증명(DID) 기반 사설인증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인증·암호화 영역에 특화된 이니텍의 기술 경쟁력과 아이콘루프가 보유하고 있는 블록체인 기반 DID 기술 역량을 연계할 예정이다. 공인인증서를 대체할 새로운 사설인증 시스템을 개발하고 새로운 사업 기회를 창출한다는 취지다.

DID는 자기주권신원(Self-sovereign Identity)과 이용자 편의를 강화한 차세대 신원인증 수단으로 주목 받고 있다. 특히 전자서명법 개정으로 공인인증서가 폐지 수순을 밟으면서 공인인증서 대체 수단으로도 꼽히는 기술이다.

DID를 활용하면 최초 신뢰할 수 있는 기관을 통해 발행된 인증서를 이용자의 단말기에 저장하고 블록체인으로 위변조 여부를 검증한다. 한 번 확인된 인증서에 대해서는 인증기관을 통해 중복적으로 확인해야 하는 절차를 거치지 않아도 된다. 이를 통해 이용자는 자신의 인증서를 직접 관리하고 통제할 수 있으며, 인증 필요 시 필요한 정보를 선택적으로 제출할 수 있어 이용자 편의도 극대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그럼에도 여전히 금융권, 공공기관, 일반 기업에 이르기까지 상당 부분의 인증 시스템이 기존 공인인증 체계 기반의 인프라로 구성되어 있어, 새로운 인증 시스템에 도입 장벽이 존재한다.

아이콘루프와 이니텍은 이 같은 문제를 개선하는 데에도 협력할 계획이다. 기존 공인인증 시스템의 인프라는 최대한 유지하면서, DID 기술을 통한 차세대 인증 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도록 하는 게 핵심이다.

김종협 아이콘루프 대표는 “이번 DID 기반 차세대 인증 사업을 통해 공인인증서로 인해 뒤쳐지고 있던 국내 인증 시장의 경쟁력을 높이겠다”며 “보다 많은 사람들이 블록체인을 이해하고 블록체인의 효익을 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석모 이니텍 대표는 “이니텍은 20여년 동안 정보 보안 시장에서 쌓아온 인증 관련 기술 경쟁력과 업계에 쌓아온 신뢰를 기반으로 차세대 사설인증 사업을 통해 새로운 가치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박현영기자> hyun@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TV 1분기 매출액, 삼성전자 1위 LG전자 2위…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