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기반 포인트 통합 플랫폼 밀크, 람다256과 DID 협업한다

2020.08.21 11:58:39 / 박현영 hyun@ddaily.co.kr

관련기사
블록체인 기반 포인트플랫폼 밀크, 쿠폰마켓 ‘짜잔마트’ 확장 오픈
람다256, 오는 9월 루니버스 기반 'DID 서비스' 공개한다


[디지털데일리 박현영기자] 블록체인 기반 포인트 통합 플랫폼 ‘밀크’를 운영 중인 밀크파트너스가 블록체인 기술 기업 람다256과 DID(탈중앙화 신원인증)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밀크는 다양한 기업의 포인트를 통합한 뒤 이용할 수 있게 해주는 서비스로 현재 야놀자, 신세계면세점 등이 파트너사로 참여하고 있다. 람다256은 두나무의 자회사로, 블록체인 서비스 플랫폼 ‘루니버스(Luniverse)’를 통해 기업이 손쉽게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람다256은 오는 9월 루니버스를 기반으로 한 DID 서비스 ‘플루토(가칭)’를 공개한다고 밝힌 바 있다. 플루토의 우선 적용 분야는 언택트 시대에 맞춘 비대면 체크인 시스템이 될 전망이다. 또 DID가 블록체인 기술 중 가장 빠른 상용화를 이끌 것으로 기대되는 만큼, 향후 다양한 협력사들과 함께 활용 사례를 모색할 계획이다.

양사는 이번 제휴를 통해 각 서비스에 참여할 기업들 간 포인트를 통합하고 DID 적용하는 등 시너지를 내기 위해 협력한다. 또한 해외 시장에서도 DID 기술을 접목한 신규 사업기회를 발굴하고, 글로벌 서비스로 발전시키기 위한 공동 협력 체계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조정민 밀크파트너스 대표는 “국내 대표 블록체인 기술기업인 람다256과 DID 관련 협업 체계를 구축하게 되어 기대가 크다”며 “앞으로도 양사의 기술력과 노하우를 접목해 밀크 서비스 강화 및 얼라이언스 확장 측면에서 도움이 되는 다양한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재현 람다256 대표는 “DID의 활용 가능성이 무궁무진한 만큼 밀크파트너스와 협력해 발굴해나갈 새로운 서비스를 통해 일반 사용자에게 블록체인 기술의 유용함을 인식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향후 다양한 파트너십을 통해 자기주권신원과 데이터 주권을 실현하는 블록체인 기술의 대중화에 앞장서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박현영기자> hyun@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TV 1분기 매출액, 삼성전자 1위 LG전자 2위…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