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김소영기자] 야놀자(총괄대표 이수진)는 글로벌 사물인터넷(IoT) 전문기업 비네트웍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동남아시아 호텔 솔루션 시장을 확대한다고 18일 밝혔다.

비네트웍스는 주거 및 상업 공간에 적용 가능한 IoT 운영 소프트웨어와 스마트 기기를 개발하는 말레이시아의 IT 기업이다. 야놀자는 지난 6월 출시한 객실관리 시스템 ‘와이플럭스(Y FLUX) RMS’의 동남아 시장 확대를 위해 IoT 기술에 대한 이해가 높고, 현지 네트워크를 갖춘 비네트웍스를 파트너로 선정했다고 전했다.

양사는 필리핀,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등 동남아시아 주요 시장을 겨냥해 ▲기술 협력을 통한 와이플럭스 RMS 솔루션 고도화 ▲호텔 판매를 위한 통합 패키지 출시 ▲공동 홍보와 판매 등에 협력한다.

우선 야놀자가 자체 개발한 객실관리 소프트웨어와 비네트웍스가 생산, 공급하는 IoT 하드웨어를 접목해 현지 호텔에 도입 가능한 와이플럭스 RMS 통합 패키지를 출시한다. 원활한 운영을 위해 현지 상황에 최적화된 응용프로그램 개발환경(API) 연동도 강화한다. 아울러 와이플럭스 솔루션의 홍보와 프로모션도 공동 진행할 계획이다.

정재훈 야놀자 HST(Hospitality Solution & Technology) 그룹장은 “기존 호텔에서는 서비스별로 데이터를 관리해 실시간 공유와 통합관리가 어려웠던 반면, 와이플럭스 RMS는 호텔에서 제공되는 모든 서비스를 클라우드 기반으로 전환시켜 데이터를 유기적으로 연결하는 선도적인 기술”이라고 말했다.

<김소영 기자>sorun@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 LG화학, ‘제6회 대학생 광고 공모전’ 수상…
  • SK이노베이션, ‘힐링+스페이스’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