딥핑소스, 데이터 익명화 기술로 삼성벤처투자서 후속투자 유치

2020.07.23 13:41:35 / 이대호 ldhdd@ddaily.co.kr

관련기사
소셜빈, 인플루언서 커머스 플랫폼 ‘핫트’ 투자 유치
스파이스웨어, 프리 시리즈A 투자 유치··· “공공 클라우드 마켓 출시 계획”
마크베이스, 100억원 규모 신규 투자 유치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인공지능(AI) 학습용 개인정보 비식별화 처리기업 딥핑소스(대표 김태훈)가 삼성벤처투자로부터 10억원 규모의 후속투자를 유치했다고 23일 밝혔다. 회사는 올해 초 글로벌브레인, 미래에셋벤처투자, 스톤브릿지벤처스 등으로부터 55억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받은 바 있다.

딥핑소스는 AI가 학습을 위해 필요한 데이터에서 개인정보를 익명화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원천기술을 보유한 기업이다. 딥핑소스의 익명화 기술을 이용하면 사람을 특정하는 정보만을 제거해 원본과 거의 같은 수준의 가치로 AI 기술개발 및 데이터 분석 등 분야에서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다.

회사는 데이터 기반의 의사결정을 원하는 기업을 위해 맞춤형 데이터 거래소인 ‘나초스’를 운영하고 있다. 나초스는 기업의 데이터 활용을 위해 데이터를 가공해주고 사업을 위해 구체적으로 필요한 데이터를 판매하는 곳이다. 딥핑소스는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에서 추진하고 있는 AI 데이터 가공 바우처 사업에 공식 데이터 가공기업이기도 하다. 인텔, LG전자, 삼성화재, 아산병원 등과 손잡고 익명화 데이터를 학습하는 AI라는 개념을 다양한 분야에 적용해 검증하는 시도를 해 왔다.

김태훈 딥핑소스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영상 중심으로 활용하던 익명화 기술을 금융분야에 적용한 성공사례를 만들고 글로벌 시장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장애인 접근성 높인다…수어상담서… LG전자, 장애인 접근성 높인다…수어상담서…
  • LG전자, 장애인 접근성 높인다…수어상담서…
  • 삼성도 참전…늘어나는 국내 멀티쿠커 시장, 왜…
  • LG전자, “화질은 올레드TV”… 예술 마케…
  • [르포] '뉴트로+신기술', LG전자가 마련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