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김소영기자] 야놀자(총괄대표 이수진)는 11번가와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여행업계 지원에 협력하기로 했다고 16일 밝혔다.

회사는 이를 위해 ▲국내 여행상품의 공동 홍보 및 마케팅 ▲레저·액티비티 상품 확대 ▲여행 콘텐츠 개발 등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우선 매월 국내 여행 활성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11번가에선 6월 ‘수상 레저 가평 여행’ 기획전을 시작으로 야놀자가 보유한 모든 국내 숙박 상품을 월별 새로운 테마로 선보일 예정이다. 양사가 시즌별 프로모션과 여행 정보 제공, 합리적인 가격 제안을 통해 국내 여행 활성화를 촉진시킨다는 계획이란 설명이다.

11번가 내 야놀자 전용 브랜드관 ‘야놀자여행’도 신설한다. 신규 브랜드관에서는 전용 할인 쿠폰과 함께 숙소 주변 관광 명소와 교통편 등 관련 여행 정보도 제공한다. 하반기엔 국내 숙박뿐만 아니라 레저·액티비티 상품도 추가할 예정이다.

신성철 야놀자 사업개발실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국내 여행업계의 피해 회복을 지원하고자 이번 협약을 추진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주요 파트너사와의 협업을 통해 국내 여행을 활성화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소영 기자>sorun@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
  • 삼성전자, “호캉스, ‘더 프리미어’와 함께…
  • 원형 얼음을 집에서…LG전자, ‘크래프트 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