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키아, 5G속도 ‘4.7Gbps’ 달성

2020.05.21 14:33:36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노키아가 5G 속도 4.7Gbps를 달성했다. 노키아는 세계에서 가장 빠른 속도라고 자평했다.

노키아는 800MHz 상용 밀리미터파 5G 스펙트럼과 이중 연결(EN-DC) 기능을 활용해 최대 4.7Gbps의 5G 속도를 달성했다고 21일 밝혔다. 노키아는 미국 텍사스 댈라스에 위치한 OTA(Over-the-Air) 네트워크에서 미국 주요 통신사 상용망에 구축된 기지국 장비에서 속도 테스트를 진행했다.

이와 관련 노키아는 빠른 모바일 광대역 속도와 저지연을 강점으로 내세웠다. 재난망, 기업 서비스 등을 운영할 때 필요한 네트워크 슬라이싱을 구현할 때도 용이하다.

이번 기록은 28GHz과 39GHz 대역에서 8개 100MHz 채널 밀리미터파 스펙트럼(총 800MHz 대역폭), 노키아 에어스케일 솔루션 내 EN-DC 기능을 활용한 40MHz LTE 스펙트럼이 결합된 결과다. EN-DC 기능을 통해 5G와 LTE 네트워크에 동시에 연결할 수 있어, 단독 연결 때보다 더 높은 데이터 처리를 가능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토미 우이토 노키아 모바일 네트워크 총괄 사장은 “연결성과 확장성이 매우 중요한 시점에서 실시한 이번 테스트는 미국 5G 서비스 개발에 매우 중요하고 의미 있는 이정표”라며 “노키아는 주요 통신사에게 밀리미터파 무선 장비를 공급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긴밀히 협력해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
  • 삼성전자, “호캉스, ‘더 프리미어’와 함께…
  • 원형 얼음을 집에서…LG전자, ‘크래프트 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