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반려동물을 위한 클라우드 기반 첨단 인공지능(AI) 의료서비스가 개발된다.

이노그리드는 클라우드 기반 동물병원의 각종 반려동물 영상데이터와 의료영상 분석기술 개발을 위해 건국대학교 부속동물병원과 공동으로 ‘AI 기반 의료영상 분석(SaaS) 서비스’ 개발에 나선다고 12일 밝혔다.

양 기관은 AI와 영상분석 전문플랫폼을 구축해 공공, 민간, 글로벌 의료영상 판돈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로 발전시켜 의료부담을 줄일 예정이다.

건국대학교는 자교 AI 빅데이터 플랫폼을 활용해 자기공명영상법(MRI), 컴퓨터단층촬영(CT) 영상진단자료에 최적화된 영상분석기술과 건국대 부속동물병원 반려동물 영상진료데이터와 의료판독 전문가 지원을 이노그리드의 클라우드서비스(SaaS)로 제공한다.

김명진 이노그리드 대표는 “반려동물은 이제 말 그대로 가족구성원이 됐다{”며 “동물과 사람이 안전하게 공존할 수 있도록 동물들의 생존권과 건강권을 지켜낼 수 있도록 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이용한 산학협력과 사업화를 위해 힘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윤헌영 건국대학교 부속동물병원 원장은 “AI 영상판독서비스 핵심기술개발과 서비스 고도화를 통해 향후 정부의 반려동물 의료혜택 적용시 법적·제도적 근거 마련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더 나아가 각종 동물보험 상품개발 등 응용산업분야 활성화도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
  • [포토] 사진으로 보는 역사적인 '다누리' 발…
  • 다누리, 발사대 ‘우뚝’…韓 첫 달 탐사 카운…
  • 삼성전자, “주방을 화랑처럼”…‘비스포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