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마이크로소프트(MS)의 운영체제(OS) 윈도7의 기술지원서비스가 종료(EOS)된다. 14일 마지막 정기 보안패치가 진행된 후 추가적인 업데이트나 지원을 받지 못한다.

1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윈도7 EOS 소식을 전하며 OS 업그레이드 또는 교체를 촉구했다.

과기정통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보호나라 홈페이지를 통해 윈도7 EOS에 따른 구름 OS, 하모니카 OS 등 국산 개방형 OS 교체 정보를 안내하고 있다. 또 사이버침해 사고 발생 시 118센터로 신고할 것을 강조했다.

허성욱 과기정통부 정보보호네트워크정책관은 “정부에서는 윈도7 종료 대응 종합상황실 운영을 통해 발생 가능한 사이버 위협에 대비하고 있다”며 “윈도7 사용자는 침해사고 발생 시 보호나라 또는 118센터로 신고해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과기정통부는 안전한 인터넷 사용을 위해 ▲정품 프로그램 사용 ▲공유폴더 사용 최소화, 사용 시 비밀번호 설정 ▲백신프로그램 설치 및 바이러스 검사 ▲유추하기 어려운 비밀번호 사용 ▲신뢰할 수 있는 웹사이트 방문하지 않기 ▲최신버전의 OS 소프트웨어(SW) 사용 등의 정보보호실천수칙 준수를 강조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