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K그룹 관계사, 전기차 생태계 공략 본격화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SK이노베이션이 ‘E-모빌리티’ 공략을 본격화한다. E-모빌리티는 전기차 등 전기를 이용하는 이동수단 생태계 전반을 아우른다. SK이노베이션과 자회사가 함께 ‘SK인사이드’ 모델을 만들었다.

SK이노베이션(대표 김준)은 오는 7일부터 10일까지(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2020’에 참가한다고 2일 밝혔다.

CES 참가는 올해가 두 번째다. SK이노베이션과 자회사 SK종합화학 SK루브리컨츠 SK아이테크놀로지 등 자회사를 묶었다. E-모빌리티를 겨냥했다. ▲배터리 ▲소재 ▲윤활유 등을 SK인사이드 패키지로 담았다. SK텔레콤 SK하이닉스 SKC 등 SK그룹 관계사와도 힘을 모은다.

▲배터리 ▲소재 ▲윤활유 등은 E-모빌리티 장기와 혈액이다. SK이노베이션은 미래 전기차 비전을 제시한다. 배터리를 이용한 항공 기차 선박 등도 전시한다. SK종합화학은 친환경 초경량 소재를 소개한다. SK루브리컨츠는 다양한 윤활유 제품을 내놓는다. SK아이테크놀로지는 휘어지는(flexible, 플렉서블) 디스플레이 소재인 FCW(Flexible Cover Window)를 공개한다.

SK이노베이션 김준 대표는 “CES에서 SK이노베이션의 역량인 SK인사이드를 통해 E-모빌리티 혁신을 가능케 해 산업 생태계에 기여하는 오아시스 역할을 보여 주겠다”며 “배터리 산업과 정보통신기술(ICT) 발전 총아는 E-모빌리티 산업으로 SK인사이드는 SK이노베이션이 E-모빌리티 혁신을 위한 준비된 최적의 파트너임을 강조한 것”이라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
  •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
  • LG전자, 스탠바이미 해외 공략 ‘시동’
  • 삼성전자, ‘큐커’ 구독 서비스 확대…‘큐커…
  • 삼성전자, TV 신제품 ‘시력 보호·색상’ 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