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5G·AI, 새로운 라이프스타일 터닝포인트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가 5세대(5G) 이동통신과 인공지능(AI) 선두를 노린다. ‘삼성 AI 포럼 2019’에서 이 같은 의지를 천명했다.

5일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서울 서초구 서울연구개발(R&D)캠퍼스에서 ‘삼성 AI 포럼 2019’ 둘째 날 일정을 이어갔다.

삼성전자 정보기술 및 모바일커뮤니케이션스(IM)부문장 고동진 대표는 “5G와 AI, 사물인터넷(IoT) 기술로 본격화된 초연결 시대에는 사용자 경험을 혁신하는 기업이 글로벌 비즈니스의 승자가 될 것”이라며 “5G와 AI는 스마트폰, 웨어러블, 스피커, IoT,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등의 기술 융합과 혁신의 근간이 되고 우리 삶에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제시하는 터닝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삼성전자가 5G, AI 혁신의 선두에서 미래를 주도해 나갈 것”이라며 “지금까지 삼성전자는 고정 관념을 뛰어넘는 도전 정신으로 기술혁신을 주도해 왔으며 AI 분야에서도 지속적인 혁신 노력과 독보적인 기술력으로 전에 없던 새로운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는 혁신 기업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삼성전자는 AI를 4대 미래 성장사업 중 하나로 정했다. 세계 5개국 7개 글로벌 AI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스스로 학습하고, 판단하고, 결정하는 AGI (Artificial General Intelligence) 기술 연구도 하고 있다. AGI가 기기와 융합하면 사용자경험의 변혁을 유발할 수 있다.

이날은 ▲미국 워싱턴대학교 노아 스미스 교수 ▲미국 카네기멜론대학교 압히나브 굽타 교수 ▲영국 에든버러대학교 바이샥 벨 교수 ▲미국 뉴욕대학교 조안 브루나 교수 등이 강연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TV 1분기 매출액, 삼성전자 1위 LG전자 2위…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