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드림텍의 심박수측정기(HRM) 모듈이 삼성전자 스마트워치에 탑재된다.

29일 드림텍(대표 김형민)은 삼성전자 ‘갤럭시워치 액티브2’ 블루투스 모델과 롱텀에볼루션(LTE) 모델에 HRM 모듈을 공급한다고 밝혔다.

갤럭시워치 액티브2는 달리기, 걷기, 자전거, 수영 등 7개 종목을 자동 측정한다. 39개 이상의 운동을 기록할 수도 있다. 전작 시리즈와 달리 심장 박동 인식 센서와 심전도 센서를 내장, 건강 관리 기능을 강화했다.

드림텍이 공급한 HRM 센서 모듈은 사용자의 손목에 밀착되는 기기 후면 중앙에 위치, 정확한 수치를 제공한다. 심박수와 혈중 산소포화도(SpO2)를 모니터링할 수 있다. 심장 모니터링 기능인 심전도(ECG) 측정 기능도 포함돼 있다.

앞서 드림텍은 무선 심전도 센서를 개발,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을 획득했다. 스마트 의료기기 시장 진출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김형민 대표는 “전 세계 입는(wearable, 웨어러블) 시장은 연평균 10% 이상 성장하며 저변 확대가 기대된다”며 “이번 갤럭시 워치 액티브2 HRM 모듈 공급을 계기로 앞으로도 실생활과 가까운 웨어러블 기술을 선보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디스플레이, “새로운 OLED 디자인 찾아… LG디스플레이, “새로운 OLED 디자인 찾아…
  • LG디스플레이, “새로운 OLED 디자인 찾아…
  • SK매직,
  • 삼성전자·LG전자, 한국전자전 알록달록 전…
  • 삼성전자, 中企 판로 개척 지원 ‘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