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안부 대구센터 착공…“2021년까지 클라우드 데이터센터 구축”

2019.09.04 16:53:33 / 백지영 jyp@ddaily.co.kr

관련기사
대구 제3정부통합센터, 클라우드 전환 앞당긴다
[주간 클라우드 동향] 제3 대구정부통합전산센터에 쏠린 관심
대구 정부통합전산센터 클라우드 사업, SK가 먼저 웃었다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총 4336억원이 투입되는 제3 대구통합전산센터가 마침내 건립된다. 4일 행정안전부 국가정보자원관리원은 ‘국가정보자원관리원 대구센터 신축사업’ 착공보고회를 갖고 공사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번 센터 설립 목적은 정부부처의 정보자원 관리 효율성 및 보안성을 강화하고, 정보 활용성을 증대시키기 위함이다. 현재 국가정보자원관리원은 대전과 광주에서 두 곳의 센터를 운영 중이다.

대구센터 신축사업은 지난 2013년 제3센터 건립계획 국가정보화 기본계획(제5차)에 반영돼  2016년 대구정부통합전산센터 구축 기본계획이 확정된 바 있다. 하지만 전산센터의 고난도 시공에 대한 부담과 입찰과정상 시공사 선정에 어려움을 겪었다. 이후 지난 8월 현대건설을 선정해 착공에 이르게 됐다는 설명이다.

대구센터는 대구시 동구 도할동 일원 8만1367㎡의 부지에 건축연면적 3만5396㎡로 행정동, 전산동, 방문자센터가 구축될 예정이다. 2년 간의 공사를 거쳐 2021년 8월 준공이 목표다. 건축 2580억원, 정보화 1756억원으로 총 4336억원 비용이 투입된다.

대구센터는 진도 7.0 규모에도 견딜 수 있는 내진성능 확보, 무중단 운전을 위한 티어 Ⅳ 수준(전산센터의 성능을 규정하는 기준)의 설비계획 적용, 지형을 이용한 에너지효율 극대화 등 ‘가급’의 국가보안시설로 구축된다.

김명희 국가정보자원관리원장은 “2013년부터 추진해온 대구센터가 입찰과정의 어려움 속에 힘들게 착공에 이르게 된 만큼 관계기관과 긴밀하게 협조해 2021년까지 클라우드 데이터센터를 차질 없이 구축할 것”이라며 “향후 인공지능,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으로 변화되어 가는 정부의 정보자원 인프라를 보다 효율적으로 관리해 정보자원의 활용도를 높여 국내 IT산업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백지영 기자>jyp@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화질은 올레드TV”… 예술 마케… LG전자, “화질은 올레드TV”… 예술 마케…
  • LG전자, “화질은 올레드TV”… 예술 마케…
  • [르포] '뉴트로+신기술', LG전자가 마련한…
  • 교원, “수면 정보는 기본, 꿀잠 위한 자세도 챙…
  • 삼성전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