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간 데이터 협의체 K-DA에 나무기술 등 4개 업체 합류

2019.07.31 18:06:14 / 홍하나 hhn0626@ddaily.co.kr

관련기사
체커, 데이터베이스 도구 솔루션 출시
'디지털리얼티', 상암DMC에 데이터센터 건립
AWS, 서울 리전서 대용량 데이터 이동 서비스

[디지털데일리 홍하나기자] 이노그리드는 한국데이터허브 얼라이언스(K-DA)에 나무기술, 맨텍, 메타빌드, 유알피시스템이 참여한다고 31일 밝혔다.

K-DA는 지난 3월 대기업, 글로벌기업 중소벤처기업이 참여해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해 발족한 협의체다. K-DA는 체계적인 데이터허브 구축과 사업관리, 거버넌스등을 강화하기 위해 K-DA 초대 회장사에 현대무벡스를 선출했다.

현재 K-DA 회원사에는 현대무벡스, 인텔코리아, 이노그리드, 어니컴, 현대BS&C, 테라텍, 넥스코어테크놀러지, 아이브릭스, 유비스토리, 이준시스템등 10여 개 기업이 참여하고 있다.

이번 2차 참여기업 협정식에는 4차산업혁명시대에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하는 전문기업들로 PaaS 전문기업 나무기술과 맨텍, 스마트시티 전문기업 메타빌드,공공 AP전문기업 유알피시스템이 함께 참여했다.

K-DA는 하반기 대규모 데이터쇼를 준비하고 있다. 오는 9월 5일‘K-DA 컨퍼런스 2019’는 '당신의 데이터는 힘과 전략이 된다! 데이터를 부탁해!'를 삼성동 인터컨티넨탈 서울코엑스 하모니볼룸에서 600명 규모로 진행된다.

K-DA회장사인 현대무벡스의 진정호 대표이사는 "AI 경제를 향해 나가는 대한민국의 미래를 준비하고 리드하는 중추적 역할을 K-DA 얼라이언스가 담당할 것"이라며 "회원사들과 함께 K-DA 회장사로써 데이터, AI 산업 확대에 전폭적인 지원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K-DA 간사사 이노그리드 김명진 대표이사는 "데이터량은 폭발적으로 늘어나고 있으나 상대적으로 유용한 데이터는 매우 적다"며 "K-DA회원사들과 함께 데이터를 활용한 지속가능한 BM을 발굴 육성해 데이터 에코시스템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홍하나 기자>hhn0626@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인텔, 파운드리 생태계 구축 ‘잰걸음’…ED… 인텔, 파운드리 생태계 구축 ‘잰걸음’…ED…
  • 인텔, 파운드리 생태계 구축 ‘잰걸음’…ED…
  •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LG이노텍, 차량 실내용 레이더 모듈 개발
  • LG전자, 로봇 안전제어 모듈 국제 인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