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병렬 직설 설치 가능…세탁기, 38분만에 세탁 가능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가 상업용(B2B) 세탁기와 건조기 시장에 진출했다.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상업용 세탁기와 건조기를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세탁기는 17킬로그램 용량이다. 38분만에 세탁을 완료할 수 있다. 건조기는 11킬로그램 용량이다. 45분만에 건조를 마칠 수 있다. 병렬과 직렬 설치 모두 가능하다. 직렬로 설치해도 상태 확인을 편하게 할 수 있도록 건조기 하단에도 화면을 갖췄다. 양방향 도어를 적용 공간에 맞춰 문을 여는 방향을 정할 수 있다. 청소시기와 이물질 유무를 자동으로 알려준다. 코인기기 등 결제시스템을 추가할 수 있다. 삼성전자가 설치 유지 보수 등 공급과 관리 서비스를 운영할 방침이다.

삼성전자는 우선 일반 사업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향후 세탁 전문업체로 확대 예정이다. 상업용 세탁기와 건조기는 연평균 50% 이상 성장이 점쳐지는 분야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김현숙 상무는 “성장 잠재력이 높은 상업용 세탁기·건조기 시장에
삼성전자가 가정용 시장에서 쌓은 차별화된 기술력과 노하우를 확산할 수 있게 됐다“며 ”향후 전문 세탁시설뿐 아니라 커피숍·편의점 등 새로운 업종과의 협업을 통해 신규 수요 창출에도 힘쓰겠다“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시그니처키친스위트 이색 마케팅 ‘… LG전자, 시그니처키친스위트 이색 마케팅 ‘…
  • LG전자, 시그니처키친스위트 이색 마케팅 ‘…
  • 삼성전자, “2030 부산엑스포 유치, 응원합니…
  • 삼성전자, 전자동 세탁기 ‘그랑데 통버블’ 선…
  • 인텔, 파운드리 생태계 구축 ‘잰걸음’…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