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B, “B tv도 넷플릭스 화질처럼”

2018.11.05 09:26:27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SK브로드밴드(대표 이형희)는 ‘콘텐츠별 화질 최적화 시스템’을 적용해 B tv 주문형비디오(VoD) 화질을 개선한다고 5일 밝혔다. 넷플릭스에서 유사한 시스템으로 서비스 중이다.

콘텐츠별 화질 최적화 시스템은 품질 데이터에 기반한 기술로 지난달부터 선보인 B tv VoD 콘텐츠에 순차적으로 적용하고 있으며, 데이터 경험에 따라 고도화된다. 내년에는 기존 콘텐츠들까지 확대 도입할 계획이다.

B tv에서는 매월 6000여편의 신규 VoD 콘텐츠가 품질검증센터의 영상·음질 검수를 거쳐 시청자에게 제공되고 있다. 기존에는 운용자의 시각적 판단에 의해 콘텐츠 인코딩이 이뤄졌으나, 해당 시스템을 통해 최적화된 화질로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다.

예를 들면 화려한 무대에서 움직임이 많은 음악 방송과 선과 면으로 구성된 애니매이션을 비교하면, 콘텐츠 성격에 따라 영상의 복잡도 특성이 다르며 그에 맞는 영상 정보량을 할당해야 최적의 품질을 제공할 수 있다.

영상별로 복잡도를 분석 후 품질값을 정량화해 자동으로 콘텐츠 인코딩 작업 때 최적의 영상 정보량을 반영하는 방식으로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병덕 SK브로드밴드 미디어운용본부장은 “SK브로드밴드만의 화질 최적화 시스템을 통해 시청자들의 고품질 콘텐츠에 대한 니즈를 만족시키고 더욱 더 다양한 VoD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양적·질적 측면에서 B tv의 VoD 경쟁력을 강화하고 고품질 콘텐츠의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