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전형 해킹방어 아이디어 겨루자”

2018.09.06 15:39:15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석환)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와 현업에 적용 가능한 침해사고 대응 아이디어 발굴을 위한 해킹방어대회인 ‘제15회 HDCON(Hacking Defence CONtest)’을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HDCON은 지난 2004년부터 15년간 매년 개최된 해킹방어대회로, 참가자들이 가상의 기업에 발생한 침해사고 상황에 대한 문제를 해결하는 과정에서 사고분석·사후조치 등 침해사고 대응 능력을 겨루는 CTF(Capture The Flag) 방식으로 진행돼 왔다.

이번 대회는 침해사고, 보안 현안 등 사이버 위협 대응을 위한 해결책을 기획하고 제안하는 아이디어 공모전 형태로 변경된다. 제안된 아이디어를 보안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창의성, 기술성, 사업성, 구현 가능성 등의 기준으로 평가해 우수팀을 선정하게 된다.

내달 1일부터 온라인 예선을 통해 6개팀을 선정하고, 12월 최종 경연현장에서 발표를 통해 최종 3개팀을 선발해 시상한다. 대상팀에게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과 상금 1000만원, 최우수상팀과 우수상팀에게는 한국인터넷진흥원장상과 각각 500만원, 3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해킹·보안에 관심 있는 누구나 본 대회에 참가할 수 있으며, 참가 접수는 내달 1일부터 3주 간 KISA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될 예정이다.

이동근 KISA 침해사고분석단장은 “이번 대회를 통해 기업들이 겪고 있는 보안 현안을 해결할 수 있는 우수한 아이디어가 발굴돼 현장 보안 수준 향상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실무 감각을 겸비한 침해사고 대응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해 계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TV 1분기 매출액, 삼성전자 1위 LG전자 2위…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