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M웨어, AWS 클라우드 기반 DB 관리 소프트웨어 발표

2018.08.28 16:21:44 / 홍하나 hhn0626@ddaily.co.kr

관련기사
VM웨어, 2분기 영업익 20% 증가
전인호 VM웨어 지사장 “VCN으로 클라우드 종속 벗어라”
VM웨어, 2019회계년도 1분기에 영업이익 47% 증가
VM웨어, ‘버추얼 클라우드 네트워크’ 공개
[델테크월드2018] “델과 VM웨어는 ‘음과 양’의 조합”

"신제품, 2020년까지 실질적 수익에 영향 업을 것"

[디지털데일리 홍하나기자] 아마존웹서비스(AWS)와 VM웨어가 클라우드 기반 파트너십을 발표했다. 이로써 기업용 클라우드 선두주자인 마이크로소프트(MS), 오라클의 위협 대상이 될지 주목된다.

VM웨어는 27일(현지시각)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VM월드 컨퍼런스에서 AWS 기반 데이터베이스(DB)관리 소프트웨어(SW) ‘아마존 관계형데이터베이스 서비스 온 VM웨어 (아마존 RDB 온 VM웨어, Amazon Relational Database Service on VMware)’ 를 발표했다.

이 소프트웨어는 온-프레미스(on-premise) 데이터 센터를 사용하는 기업을 위한 제품이다. 온-프레미스란 클라우드가 아닌 자체적으로 보유한 전산실 서버에 솔루션을 직접 설치해 운영하는 방식을 말한다.

아마존 RDB 온 VM웨어는 네트워크 관리자가 더 많은 서버에서 그들의 DB를 관리하고 운영할 수 있도록 한다. 뿐만 아니라 마리아DB와 같은 오픈 소스, MS 오라클 등의 보급형 DB를 지원한다. 아마존 RDB 온 VM웨어는 수 개월 내 출시될 예정이다.

아마존과 VM웨어는 2016년 10월부터 클라우드와 온-프레미스 기술을 결합하는 협력을 시작했다. 이 파트너십은 VM웨어에 익숙하면서 클라우드를 활용하고자 하는 시스템 관리자에게 유용할 것으로 보인다.

두 회사의 협력물인 아마존 RDB 온 VM웨어는 MS에게 위협이 될 수 있다. CNBC는 "현재 MS는 클라우드 플랫폼 ‘애저스택(Azure Stack)’을 서비스하고 있다"면서 "또 자체 공공 클라우드를 운영하는 오라클에 대한 새로운 도전이 될 수 있다. 그동안 아마존은 오라클의 DB SW로부터 완전히 벗어나기 위해 노력해왔다"고 밝혔다.

다만 두 회사의 협력은 당분간 매출로 이어지지 않을 전망이다. 시장 분석가들은 “2019년 4월에 시작되는 VM웨어의 2020 회계연도 때까지 두 회사의 협력으로 인한 실질적인 수익을 기대하지 않는다”고 평가했다.

<홍하나 기자>hhn0626@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
  • [포토] 사진으로 보는 역사적인 '다누리' 발…
  • 다누리, 발사대 ‘우뚝’…韓 첫 달 탐사 카운…
  • 삼성전자, “주방을 화랑처럼”…‘비스포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