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맥스, 춘천에 클라우드 데이터센터 짓는다

2018.04.26 15:31:24 / 백지영 jyp@ddaily.co.kr

강원도 최문순 도지사(사진 왼쪽>와 티맥스오에스 박학래 대표, 춘천시 박종훈 부시장이 클라우드 데이터센터 건립을 위한 상호 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티맥스오에스가 오는 2021년을 목표로 강원도 케이클라우드파크 내 클라우드데이터센터를 설립한다.

26일 티맥스소프트의 운영체제(OS) 및 클라우드 관계사인 티맥스오에스(사장 박학래)는 강원도 및 춘천시와 협약을 체결하고 클라우드 데이터센터 건립을 위해 상호 협력을 체결했다.

티맥스의 데이터센터가 들어설 ‘케이클라우드파크(K-CLOUD PARK)’는 지난해 강원도가 ‘데이터 퍼스트(DATA FIRST)! 강원도’라는 비전을 선포하면서 꾸린 산업단지다. 소양강댐의 수자원을 에너지로 활용하는 ‘수열 에너지 융복합 클러스터 조성’ 사업의 핵심 선도 사업이 케이클라우드파크를 통한 데이터 산업 육성이다.

케이클라우드파크에는 데이터센터의 전력수요를 획기적으로 절감하는 친환경 센터와 데이터 연관 스타트업 기업 등을 유치할 계획이다. 티맥스오에스는 올해 전략환경영향평가 등 행정절차 이행한 후 2019년 실시설계 인가 및 토지를 수용한다.

2020년부터 본격적으로 공사에 착공해 2021년을 목표로 클라우드 데이터센터 준공 및 입주를 할 예정이다. 건립 예정인 데이터센터의 시설규모에 대해서는 앞으로 강원도와 협의를 통해 결정할 계획이다.

티맥스오에스 측은 “춘천은 수열 에너지를 활용하기에 운영비용을 대폭 절감할 수 있고, 수도권과의 접근성, 지진, 수해 등 자연재해가 없어 안정적인 시설 운영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티맥스오에스 박학래 사장은 “티맥스의 시스템 SW 기술을 집대성한 프로존을 성공적으로 출시하면서 프라이빗 클라우드 시장을 적극 공략하고 있다”며 “강원도 춘천에 클라우드 데이터센터를 건립해 몇몇 외산 기업이 독점하고 있는 퍼블릭 클라우드 시장에도 진출함으로써 시작을 개척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티맥스오에스는 최근 ‘프로존(ProZone)’이라는 클라우드 플랫폼을 출시하며 프라이빗 클라우드 시장 공략을 선언했다. 프로존은 인프라 서비스(IaaS)와 플랫폼 서비스(PaaS)의 전 영역을 포괄하는 클라우드 플랫폼이다.

티맥스오에스는 프로존을 통해 프라이빗 클라우드를 구축하려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레퍼런스 확보를 위한 공격적인 영업 및 마케팅 전략을 펼치고 있다. 올해 상반기에는 IDC(인터넷데이터센터) 상면을 활용하는 방식으로 ‘티맥스 클라우드 센터(Tmax Cloud Center)’를 구축해 고객들에게 프로존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프로존을 다양한 방식으로 미리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백지영 기자>jyp@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SK이노, 생명나눔 온택트 헌혈 캠페인 개최 SK이노, 생명나눔 온택트 헌혈 캠페인 개최
  • SK이노, 생명나눔 온택트 헌혈 캠페인 개최
  • 신라호텔로 간 ‘비스포크 큐브에어’…왜?
  •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
  • LG전자, 스탠바이미 해외 공략 ‘시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