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네이버(대표 한성숙)는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인공지능(AI) 학술 행사 ‘네이버 AI 콜로키움 2018’을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한 이 자리에는, 국내외 39개 대학의 400여명의 AI분야 교수와 대학원생들이 ▲12개 세션의 32개 강연 ▲23개 포스터/데모 세션을 통해 네이버 서치&클로바와 네이버 랩스의 개발자들과 AI 기술을 주제로 다양한 논의를 이어간다.
 
기조연설을 맡은 서치&클로바 김광현 리더는 “AI기술로의 패러다임 전환이 빨라지면서 네이버의 검색 플랫폼과 AI플랫폼인 클로바 간 기술의 경계는 이미 없어졌으며, 서치&클로바와 같은 조직 통합도 이를 반영한 것”이라며 “검색과 AI플랫폼 구분 없는 글로벌 수준의 AI기술 시너지를 발휘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현재 네이버는 국내외 대학의 AI 전공 교수들과 함께하는 30여개의 산학과제, 네이버 랩스 유럽과의 연구 협력, 대학생/대학원생 인턴십 운영, ‘네이버-HKUST(홍콩과기대) AI 연구소’ 개소 준비 등을 통해, AI 기술 개발을 위한 생태계를 넓혀가고 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PLAY IT] 아이패드9 vs 아이패드미니6… [PLAY IT] 아이패드9 vs 아이패드미니6…
  • [PLAY IT] 아이패드9 vs 아이패드미니6…
  •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 LG화학, ‘제6회 대학생 광고 공모전’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