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앱, 개인맞춤 콘텐츠 배달 서비스

2016.10.12 19:15:10 / 이대호 ldhdd@ddaily.co.kr

- 관심 채널서 선별한 콘텐츠 한 번에 확인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카카오(www.kakao.com 대표 임지훈)는 다음앱에서 개인의 관심사에 따라 다양한 주제의 채널을 선택해 피드 형태로 받아볼 수 있는 ‘딜리버리(배달)’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12일 밝혔다.

채널은 카카오가 보유한 플랫폼에서 생산되는 게시글, 동영상 등 다양한 콘텐츠를 주제별로 큐레이션(선별)한 콘텐츠 묶음으로 현재 ‘전설의 맛집로드’, ‘셀럽스타일’, ‘배꼽의 전당’, ‘직장인 성장노트’ 등 150여개 채널이 운영 중이다. 콘텐츠 배달 신청은 채널 단위로 가능하며, 관심있는 콘텐츠를 배달받으려면 다음앱 우측 상단의 아이콘을 클릭해 원하는 채널 옆의 ‘배달’ 버튼을 클릭하면 된다.

다음앱 딜리버리(m.daum.net/delivery/guide)는 이용자가 직접 배달 신청한 콘텐츠 외에도 관심을 가질만한 콘텐츠를 함께 추천해준다. 카카오가 자체 개발한 추천 기술을 활용했으며, 이용자의 콘텐츠 소비패턴 및 성연령을 분석해 이용자에게 최적화된 맞춤형 콘텐츠를 보여준다.

이밖에 ▲모든 콘텐츠를 받고 싶을 경우 즐겨찾기에서 채널 추가 ▲‘오늘의 명언운세’, ‘오늘의 날씨’, ‘마트 가는 날’ 등의 생활 밀착형 콘텐츠 채널을 선택할 경우 검색 없이 다음앱을 통해 한 번에 확인 등의 기능도 적용했다.

카카오 이준걸 다음앱팀장은 "이용자들이 다음앱을 본인에게 최적화된 맞춤형 앱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콘텐츠 추천과 큐레이션을 지속적으로 강화하고 있으며, 그 일환으로 딜리버리 서비스도 선보이게 됐다"며 "딜리버리 서비스를 통해 다양한 채널 콘텐츠를 배달 신청하면 콘텐츠 탐색 시간을 절약하고 새로운 관심사를 발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카카오는 ‘나를 위한 맞춤앱’ 콘셉트로 지난해 12월부터 다음앱에 ▲관심사 기반의 탭 신설 ▲탭 순서를 변경할 수 있는 홈메뉴 편집 기능 추가 ▲알림 메뉴 강화 ▲이용자 맞춤형 콘텐츠 추천 알고리즘 루빅스 확대 등의 개편을 진행 중이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
  •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
  • 삼성전자, 4K 240Hz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
  • [영상] 누리호 우주 가는 길...15분 45초 '셀…
  • 삼성전자, “프리미엄 고객, AS도 프리미엄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