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빅데이터 분석 통한 ‘해외 여행 검색’ 오픈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네이버(www.navercorp.com 대표 김상헌)가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해외 유명 여행지의 맞춤형 정보를 제공, 추천하는 ‘해외 여행 검색’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12일 밝혔다.

해외 여행 검색은 ▲도시 및 여행 정보 ▲명소, 맛집, 쇼핑센터 등 가볼만한 곳 ▲호텔 및 항공 정보 ▲주제별 여행 리뷰 등 해외 여행지에 관한 다양한 가이드를 한데 모아 카드 형태로 제공하는 서비스이다. 예를 들어 네이버 검색창에 ‘뉴욕’ ‘뉴욕 여행’ ‘뉴욕 가볼만한 곳’ 등을 입력하면 ▲뉴욕의 환율, 시간, 날씨 등 도시정보 ▲뉴욕 현대 미술관, 브로드웨이, 록펠러 센터 등 인기 명소 순위 ▲뉴욕 항공 및 호텔 정보 등을 한 눈에 만나볼 수 있다.

현재 뉴욕, 파리, 도쿄, 시드니 등 32개의 해외 유명 도시와 명소, 맛집, 쇼핑센터 등 약 7000개의 관심지역(POI, Point of Interest) 정보를 제공하며 적용 범위를 점차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이를 위해 네이버는 여행지 정보를 자동으로 분석하는 ‘ConA(Local Context Analysis Utilizing DeepLearning)’ 딥러닝 기술을 활용했다. ConA 기술은 ▲문서와 검색 질의로부터 사용자들이 많이 다녀온 해외 유명 여행지를 찾아내고 ▲문서에 게재된 POI의 인지도를 기준으로 랭킹화한 후 ▲여행지 리뷰 요약 및 인기 테마를 자동으로 추출한다.

네이버 최지훈 여행검색 리더는 “향후 이용자 개개인이 선호하는 POI와 여행 리뷰를 분석해, 맞춤형 해외 여행 코스를 추천하는 기능까지 확대하며 끊김없는 여행 정보 탐색의 환경을 만들어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TV 1분기 매출액, 삼성전자 1위 LG전자 2위…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