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세청 전자통관시스템 상담내역, 빅데이터 분석결과에 적용

2016.09.27 14:07:06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 기자] 관세청의 전자통관시스템 상담내역을 분석해 활용하는 기반이 구축됐다. 이를 기점으로 향후 공공기관이 보유한 빅데이터가 정책 수립 및 집행에 활용되는 경우가 대폭 확대될 전망이다.

행정자치부 정부통합전산센터(센터장 김우한)는 관세청과 협업해 수행한 전자통관시스템 상담 내역의 빅데이터 분석결과를 공공기관으로는 처음으로 상시 활용할 수 있도록 체계를 구축했다고 27일 밝혔다.

정부통합전산센터(이하 통합센터)는 지난해 9월부터 12월말까지 3개월간 관세청 전자통관시스템의 과거 3년간 상담내역 약 90만건에 대한 빅데이터 분석을 수행해 시각화했다.

관세청에서 분석결과를 지속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전자통관시스템의 데이터를 통합센터 빅데이터 시스템인 ‘혜안’에 온라인으로 연계하고, 올해부터 생성된 데이터를 기존 시스템에 적용해 자동으로 분석할 수 있는 환경을 구성한 것이다.

이번 조치로 관세청은 종전까지 월별 상담내역을 수동으로 분석하는 데 2주 정도 걸리던 것이 앞으로는 매주 자동으로 분석하게 됨에 따라 보다 신속하고 효율적인 대국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통합센터는 향후 부처 간 협업을 통해 진행되는 빅데이터 분석과제에 대해서도 분석결과가 상시 활용될 수 있도록 데이터 간 온라인 연계를 적극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김우한 통합센터장은 “그 동안 빅데이터 분석결과가 일회성으로 활용돼 아쉬움이 있었다”며  “앞으로는 부처와 협업해 빅데이터 분석결과가 상시 활용 되도록 지원해 데이터 기반 과학적 공공행정의 조기 정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
  •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
  • LG전자, 스탠바이미 해외 공략 ‘시동’
  • 삼성전자, ‘큐커’ 구독 서비스 확대…‘큐커…
  • 삼성전자, TV 신제품 ‘시력 보호·색상’ 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