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플래닛, 화물 운송도 개인화…화주·차주와 ‘상생’

2016.09.26 10:56:07 / 이대호 ldhdd@ddaily.co.kr

관련기사
SK플래닛, 패션상품 공유경제 서비스 가동
SK플래닛, ‘테크 플래닛 2016’ 사전등록 시작
SK플래닛-한국관광공사, ‘2016 스마트관광 앱개발 공모전’ 개최

- 화물 정보망 서비스 ‘트럭킹(Trucking)’ 출시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SK플래닛(www.skplanet.com 사장 서진우)이 화물 운송을 중개하는 모바일 서비스인 ‘트럭킹(Trucking)’을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트럭킹’은 화물을 발송하는 화주와 화물을 운송하는 차주를 연결해 주는 화물 정보망 서비스다. 화주와 차주를 모바일로 실시간 연결해 ▲공차 문제를 줄이고 ▲개별 운송료 절감 ▲수익구조 개선 등의 물류 효율성 증대가 예상된다. SK플래닛은 물론 화주, 차주가 모두 만족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회사 측은 상생의 물류 플랫폼을 구현하겠다는 계획이다.
 
SK플래닛은 앞으로 11번가 등 커머스 사업과의 시너지를 구축해 유통 산업의 핵심으로 떠오른 물류 플랫폼의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고 빅데이터 기반의 개인화된 화물 추천 서비스를 차주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화주가 트럭킹 고객센터(1800-2424) 또는 PC웹을 통해 운송 화물을 등록하면, 트럭킹 모바일 앱을 통해 상차지 인근 지역에 있는 차주들에게 노출되고, 가입 차주는 개인화된 화물을 조회해서 배차 신청을 하면 된다.
 
‘트럭킹’은 지난 3달간의 사전 차주 모집 기간 동안 약 1만여명의 회원을 확보하며 원활한 배차 신청을 위한 환경 구축이 완료됐다.
 
한편 국내 화물운송시장의 규모는 약 27조원대로 형성되어 있으며, 그 중 화물운송 및 이사 주선 시장과 화물정보망 시장을 합친 금액은 약 1조9천억원대로 추산된다. 또한, 국내 온·오프라인 유통 업계의 물류 서비스 확대로 화물운송시장은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SK플래닛 김용훈 프로젝트2실장은 “물류센터와 배송을 아우르는 스마트한 물류 플랫폼을 제공해 커머스 사업의 혁신을 지원하겠다”며 “화주와 차주를 효율적으로 연결해 각 사업자들의 소득이 증가하고 운송의 경쟁력까지 상승되는 상생의 효과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
  •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
  • LG전자, 스탠바이미 해외 공략 ‘시동’
  • 삼성전자, ‘큐커’ 구독 서비스 확대…‘큐커…
  • 삼성전자, TV 신제품 ‘시력 보호·색상’ 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