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만한 아우 나올까…넥슨, ‘서든어택2’ 정식 서비스

2016.07.06 09:41:43 / 이대호 ldhdd@ddaily.co.kr

관련기사
게임업계 3강, 하반기 혈투 예고
넥슨, ‘서든어택2’ 사전 등록 시작
11년 만에 출시…총싸움게임 서든어택2 ‘가뭄 속 단비’될까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넥슨(www.nexon.com 대표 박지원)은 넥슨지티(대표 김정준)가 개발한 온라인 총싸움(FPS)게임 ‘서든어택2’ 정식 서비스에 돌입한다고 6일 밝혔다. 정오(12시)부터 서비스 시작이다.
 
‘서든어택2’(sa2.nexon.com)는 106주 연속 PC방 점유율 순위 1위, 최고 동시접속자 수 35만명 등 수많은 기록을 보유한 인기 FPS게임 ‘서든어택’의 정식 후속작이다. 전작을 넘어선 온라인게임 후속작을 꼽기가 쉽지 않다는 점에서 서든어택2의 성과에 업계 이목이 쏠린다. 서든어택2는 전작 대비 그래픽, 타격감 등 모든 측면에서 발전된 모습을 보이고 있다.

넥슨 입장에서 가장 성공적인 시나리오는 기존 서든어택 이용자들이 서든어택2로 모두 옮겨가고 신규 이용자까지 확보하는 것이다. 일단 회사 측은 전작의 이용자들을 대거 끌어오기 위한 여러 가지 유인책들을 내놨다. 서든어택 클랜 경험치, 전적 정보 등을 이전할 수 있게 만들고 닉네임도 그대로 쓸 수 있다는 방침을 발표했다. 전작의 전투 기록도 서든어택2 홈페이지에서 쉽게 열람이 가능하다.

서든어택2는 제작의 기본 틀이 되는 엔진(개발도구)이 크게 발전했기 때문에 이것저것 새롭게 시도해 볼 수 있는 요건을 갖춘 것이 강점이다. 전작에선 노후화된 엔진을 쓰고 있어 여러 제약이 있었다. 향후 전반적인 PC사양이 높아지고 이용자들이 원한다면 서든어택2 그래픽 품질을 크게 끌어올리는 것도 가능하다.
 
넥슨은 정식 서비스와 함께 테스트 과정에서 공개하지 않은 신규 콘텐츠를 선보인다. 먼저 폭파미션 맵 ‘맨션’과 협동모드 ‘중앙역’을 추가하고, 싱글플레이 방식의 튜토리얼(초보자가이드) 미션 ‘프롤로그: 스파이’를 선보였다. 베타 버전의 ‘중앙역’은 7월말 정식으로 업데이트된다.

또한 오는 28일까지 서든어택2를 한 번이라도 플레이하면 10만 이벤트 캐시와 영구 사용이 가능한 총기 2종 ‘파마스(FAMAS)’와 ‘윈체스터(Winchester M73)’를 지급하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사전 등록한 이용자는 최대 13만 이벤트 캐시를 받을 수 있고, 이벤트 캐시로 주무기와 각종 캐릭터 박스, 닉네임 변경권 등의 아이템을 비롯해 추가 예정인 신규 캐릭터와 무기도 구매 가능하다.
 
김대훤 넥슨지티 개발총괄 이사는 “지난 4년간 100여 명의 개발자들이 전작의 명성을 잇는 후속작을 선보이기 위해 쉼 없이 달려왔다”며 “싱글플레이, PvE 모드 등 서든어택2만의 풍부한 콘텐츠를 준비했고 앞으로 보여드릴 것이 많으니 즐겨 보시고 평가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포터블 프로젝터 ‘안착’…‘더 프… 삼성전자, 포터블 프로젝터 ‘안착’…‘더 프…
  • 삼성전자, 포터블 프로젝터 ‘안착’…‘더 프…
  • 구글, 스마트시계 '픽셀워치' 5월 공개
  • LG전자, 의료기기 확대…통증완화 ‘메디페…
  • SK이노, 생명나눔 온택트 헌혈 캠페인 개최